• 2021.12.1 (수)
사회적 책임 이끄는 인터넷신문
HOME 경제/라이프 자동차
[SR자동차] 현대차-LG에너지솔루션, 코나 리콜 비용 3대 7 합의
  • 김경종 기자
  • 승인 2021.03.04 19:31:41
  • 댓글 0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 ⓒ현대차그룹

- 지난해 영업이익 2조3947억원으로 줄어

[SR(에스알)타임스 김경종 기자] 현대자동차와 LG에너지솔루션이 코나EV 화재와 관련해 리콜 비용을 3대 7로 분담하기로 합의했다.

현대자동차가 잇따른 화재로 논란이 된 코나 전기차(EV) 배터리를 전량 교체하기로 한 것과 관련해 3,866억원의 충당금을 쌓았다고 4일 공시했다. 기존에 반영된 389억원을 합하면 현대차가 부담하는 총 리콜 비용은 4,255억원이다.

이에 따라 현대차의 지난해 영업이익은 2조7,813억원에서 2조3,947억원으로 줄었다.

LG화학도 이날 지난해 4분기 연결 영업이익을 기존 6,736억원에서 1,186억원으로 수정했다. 자회사인 LG에너지솔루션 배터리가 탑재된 현대차의 코나 전기차(EV) 리콜 비용 5,550억원을 반영한 것이다.

현대차와 LG에너지솔루션이 부담하게될 전체 리콜 비용 역시 전망보다 높은 약 1조4,000억원에 달할 것으로 추산된다. 

앞서 현대차는 2017년 11월부터 2020년 3월까지 생산된 코나EV와 아이오닉EV, 일렉시티 버스 등 총 8만1,701대를 글로벌 시장에서 리콜한다고 밝힌 바 있다.

김경종 기자  kimkj1616@daum.net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경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SR자동차] 현대차-SK, 수소 사업 협력 추진 icon[SR자동차] 현대차, 지난달 글로벌 시장서 30만248대 판매 icon[SR자동차] 현대차, ‘아이오닉 5’ 사전 계약 첫날 2만3700대 판매 icon[SR자동차] 현대차그룹, ‘대학생 교육봉사단 H-점프스쿨’ 8기 발대식 개최 icon[SR자동차] 현대차, ‘2021 포터II’ 출시 icon[SR자동차] 현대차, 코나 전기차 등 2만6699대 리콜…배터리 전량 교체 icon[SR경제&라이프] 현대차 GV80 탄 타이거우즈, 차량 전복돼 입원 icon[SR자동차] 현대차그룹, '벤 다이어친' CTO 영입…도심항공모빌리티 경쟁력 강화 icon[SR자동차] 현대차, ‘아이오닉 5’ 세계 최초 공개 icon[SR경제&라이프] 농협은행, 요요미와 화훼 소비촉진 홍보영상 제작 icon[SR경제&라이프] 우리은행, 포스코건설과 ESG 금융협력 강화 icon[SR공정운영] LG·LG유플러스, ESG 전문가 여성 사외이사 선임 icon[SR자동차] 현대차그룹 사회공헌백서, 美 ‘머큐리 어워즈’ 금상 수상 icon[SR통신IT] LG전자, 러시아서 헌혈캠페인 펼쳐 icon[SR자동차] 현대차, 코나 N 디자인 티저 공개 icon[SR자동차] 현대차, ‘스타리아’ 티저 이미지 세계 최초 공개 icon[SR자동차] 현대차·기아-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 상호간 데이터 활용 기반 서비스 개발 협력 icon[SR자동차] 현대차, ‘스타리아’ 내·외장 디자인 공개 icon[SR자동차] 현대차-쉘, 글로벌 비즈니스 파트너십 연장 icon[SR자동차] 현대차·기아-우아한형제들, 배송 로보틱 모빌리티 개발 MOU 체결 icon현대차그룹, 초고속 전기차 충전 브랜드 ‘E-pit' 공개 icon[SR자동차] 현대차, ‘스타리아’ 사전계약 첫날 ‘1만대’ 돌파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