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2.8.13 (토)
사회적 책임 이끄는 종합인터넷신문
HOME 경제/라이프 금융
[SR경제&라이프] 우리은행, ‘채용비리’ 부정입사자 전원 퇴사 조치
  • 전근홍 기자
  • 승인 2021.03.02 14:34:20
  • 댓글 0
ⓒ우리은행

[SR(에스알)타임스 전근홍 기자] 우리은행이 채용비리에 연루된 부정 입사자 8명을 지난달 말 퇴직 조치했다고 2일 밝혔다. 이에 대법원이 명백하게 채용 비리라고 판단한 우리은행 부정 입사자 총 20명이 모두 퇴직했다.

20명 가운데 12명은 이미 자발적으로 퇴직한 상태였다. 우리은행은 지난해 국회 국정감사에서 대법원의 최종 유죄판결에도 불구하고 유죄에 인용된 부정 채용자들이 여전히 재직 중이라는 지적을 받고 남은 8명에 대해서도 법률 검토를 거쳐 올 2월 말 퇴직 조치를 실시했다.

우리은행은 채용비리 피해자에 대한 구제 방안의 일환으로 이달 중 총 20명 규모의 특별 채용을 할 예정이다. 피해자를 특정할 수 없어 당시 불합격자를 직접적으로 구제하기는 어렵다는 게 우리은행의 입장이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이번 특별채용을 통해 저소득가정 등 사회적 배려 대상자를 우대하여 은행의 신뢰도 제고와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전근홍 기자  jgh2174@naver.com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근홍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SR경제&라이프] 우리은행, 임직원 참여 ‘우리 가족 걸음 기부 캠페인’ 실시 icon[SR경제&라이프] 우리은행, 3.1절 맞이 SNS 캠페인 진행 icon[SR주간브리핑] 기준금리 0.5% 동결·6번째 3기 신도시로 광명시흥 icon[SR경제&라이프] 우리·신한은행, 라임펀드 첫 ‘제재심’…내달 18일 재심의 icon[SR유통] 동아오츠카, 김소니아 선수 ‘포카리스웨트 기량발전상’ 시상 icon[SR경제&라이프] 우리금융, ‘우리다문화어린이합창단’ 다문화 자녀 모집 icon[SR경제&라이프] 신한은행, ‘라임 제재심’ 연기 요청 icon[SR경제&라이프] 금감원, 우리·기업은행에 라임 손실 ‘40~80%’ 배상권고 icon[SR경제&라이프] 우리은행-네이버파이낸셜, 소상공인 금융지원 협약 icon[SR경제&라이프] 은행권 사모펀드 판매 ‘뚝’…작년 말 ‘18.4조’, 25%↓ icon[SR경제&라이프] 4대 금융그룹, ‘신용손실충당금’ 4조원 돌파 icon[SR경제&라이프] 우리은행 모바일뱅킹 앱에서 상품권 판매 icon[SR경제&라이프] 카드사, 카드론 '3.3조’ 급증…“은행 대출 한파 영향” icon[SR주간브리핑] 2·4대책에 아파트값 '주춤’·끊이지 않는 ‘학폭’ 논란 icon[SR경제&라이프] 5대 은행, 자영업자대출 한 달 새 1.6조 급증 icon[SR경제&라이프] 2021 국정감사 미리보기…‘대장동·플랫폼’이 핵심 icon[SR금융] 조용병 신한금융회장, 채용비리 항소심 무죄 icon[기자수첩] “노조가 불순”…‘불신’ 자초하는 KB금융과 국민은행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