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1.4.20 (화)
사회적 책임 이끄는 인터넷신문
HOME 경제/라이프 IT·통신
[SR통신IT] LG AI연구원, 세계 최고 권위 ‘인공지능학회서’ 첫 연구성과 공개
  • 김수민 기자
  • 승인 2021.02.25 09:00:00
  • 댓글 0

- ‘설명하는 AI’ 정확도 향상…의료, 금융, 법률 등 폭넓게 활용 가능

[SR(에스알)타임스 김수민 기자] LG는 AI전담조직인 LG AI연구원이 세계 최고 권위의 인공지능 학회인 ‘AAAI(국제인공지능학회)’를 통해 출범 이후 첫 연구성과를 공개했다고 25일 밝혔다.

LG AI연구원은 이번 학회에서 캐나다 토론토대학교와 공동으로 연구를 진행한 ‘설명하는 AI’와 ‘연속 학습’ 분야 논문 총 2편을 발표했다.

AAAI는 매년 세계적인 AI 연구기관 등이 참석해 논문을 발표하고, 이를 통해 각 나라의 AI 경쟁력을 가늠할 수 있을 정도로 논문 채택 자체가 연구의 내용과 기술 가치를 세계적으로 인정받는다는 의미가 있다.

LG는 지난 2018년 세계 최고 수준의 AI 연구성과 및 기술력을 보유하고 있는 토론토대학교와 ‘토론토 인공지능연구소’를 설립한 바 있다.

이번에 발표한 논문 2편 모두 토론토대와 공동으로 진행한 연구 결과다. 

‘설명하는 AI’는 단순히 결과만 알려주는 AI가 아니라 어떤 근거를 바탕으로 결과가 도출이 되었는지 인간이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논리적으로 설명하는 기술을 말한다.

예를 들면 엑스선촬영 이미지를 AI가 분석한 뒤 단순히 특정 신체 부위의 이상 유무만을 알려주는 것이 아니라, 이미지 상 어떠한 이유로 신체 이상 유무를 판단했는지 자세하게 설명해주는 방식이다.

LG AI연구원은 토론토대 콘스탄티노스 플라타니오티스 교수팀과 공동으로 ‘설명하는 AI’ 기술 연구에 매진해 기존 기술 대비 설명의 정확도와 충실도를 향상시켜, 이를 영상 인식과 관련된 분야에서 활용할 수 있도록 개발을 진행했다.

설명하는 AI는 신뢰성이 생명인 의료, 금융, 법률 등의 분야에서 인간의 의사결정을 돕거나 대체하는 AI 개발의 핵심 기술이라고 할 수 있다.

또 아직까지 세계적인 기업인 구글조차도 초기 연구 단계 수준에 머무르고 있어 향후 우리나라가 퍼스트무버로 나갈 수 있는 가능성이 열려 있는 분야이기도 하다.

‘연속학습’은 인공지능이 데이터를 순차적으로 학습해가는 것을 말하며, 마치 사람처럼 단기 메모리를 사용해 과거의 중요한 데이터들을 저장해 새로 학습한 내용들을 바탕으로 종합적으로 판단할 수 있게 하는 기술이다.

그 동안 AI가 데이터를 학습할 때, 많은 양의 데이터를 학습하면 메모리 사용이 급증하고, 데이터의 양을 줄이면 정확도가 떨어지는 것이 AI 학습 분야의 최대 난제였다.

LG AI연구원이 이번 논문에 발표한 내용은, AI가 학습할 때 사용하는 메모리는 줄이면서도 성능을 유지하거나 향상시키는 기술이다.

LG AI연구원과 토론토대 스캇 새너 교수팀은 데이터의 중요도를 측정하는 평가값인 새플리 지표를 연속 학습에 최초로 적용시켜 기존 방식 대비 최대 40%까지 학습 성능을 향상시키는 기술을 개발했다.

이들 공동연구팀은 지난해 세계적 권위의 국제 학회인 CVPR에서 처음으로 개최한 ‘연속학습 기술 경연 대회’에서 아마존, 중국과학원, 동경대 등 세계적인 기업들과 연구기관 79개팀을 제치고 종합 1위를 차지하기도 했다.

배경훈 LG AI연구원장은 “AI 기술 연구를 고도화해 고객들이 직접 기술 발달을 체감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이 목표”라며, “젊은 AI 인재를 지속적으로 영입하고, 2023년까지 AI 전문가 1,000명을 육성하는 등 글로벌 최고 수준의 AI 경쟁력을 확보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LG AI연구원은 글로벌 최신 AI 원천기술을 확보하고 AI 난제 해결 역할을 수행하는 LG의 AI 싱크탱크로 지난해 12월 설립됐다. 세계적인 AI 석학 이홍락 미국 미시건 대학교 교수를 C레벨급 AI 사이언티스트로 영입하고, 서울대, 캐나다 토론토대, 글로벌 AI 연구기관 등과의 협력을 통해 글로벌 AI 생태계 조성에 힘쓰고 있다.

또, LG전자, LG화학, LG유플러스, LG CNS 등 4개 계열사는 소프트뱅크벤처스가 조성한 약 3,200억원 규모의 펀드에 200여억원을 공동 출자하는 등 AI 분야에 집중 투자해오고 있다.       

   

김수민 기자  k8silver2@daum.net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수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SR통신IT] 삼성·LG, 글로벌 TV 시장 점령…나란히 1·2위 차지 icon[SR통신IT] LGU+, 남동산업단지 ‘스마트 에너지플랫폼’ 구축 icon[SR통신IT]애플, 여의도 스토어 오픈…韓 시장 공략 ‘속도’ icon[SR경제&라이프] LG전자, 여의도에 최대 규모 '베스트샵' 매장 개장 icon[SR통신IT] LG전자, TV 플랫폼 사업 진출…webOS 생태계 확장 나선다 icon[SR통신IT] SKT, 클래리베이트 ‘글로벌 100대 혁신 기업’ 선정 icon[SR경제&라이프] LG전자 스팀 식기세척기, 국내 최다 세균·바이러스 제거 성능 입증 icon[SR통신IT] LG전자, 올해 협력사 RPA 도입 본격 지원 icon[SR경제&라이프] 우리금융, 경영진 대상 ‘디지털 인사이드’ 특강 실시 icon[SR경제&라이프] 농협은행, 스타트업 육성 프로그램 가동 icon[SR경제&라이프] 김정태 하나금융회장, 임기 1년 연장 icon[SR통신IT] LG전자 공기과학연구소, 국가공인 공기질 시험기관으로 인정 icon[SR경제&라이프] 신한은행, ‘라임 제재심’ 연기 요청…“눈물겨운 진옥동 행장 구하기” icon[SR공정운영] LG 5개 상장사, 여성 사외이사 선임 icon[SR통신IT] 과기정통부, OTT 활성화에 따른 저작권 이슈 논의 icon[SR공정운영] LG전자, 내달 주총서 EV파워트레인 물적분할 승인 예정 icon[SR통신IT] LG전자, 중남미 첫 프리미엄 브랜드샵 개점 icon[SR CEO] 월트디즈니 컴퍼니, 오상호 디즈니 코리아 신임 대표 선임 icon[SR공정운영] 국내 50대 기업 'ESG 평가지수' 공개…SK하이닉스 ‘최고점’ icon[SR통신IT] LG전자, 부산 영화의전당에 투명 LED 미디어아트 구현 icon[SR통신IT] LG전자, 시각장애인 위한 음성 매뉴얼, 점자 스티커 도입…ESG 경영 일환 icon[SR통신IT] LG전자 시공, 풀무원기술원 ‘BEMS 1등급’ 획득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