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3.2.2 (목)
사회적 책임 이끄는 종합인터넷신문
HOME 오피니언 칼럼 오승건시인의 사물놀이
[오승건 시인의 사물놀이] 나인 듯 나 아닌 듯
  • 오승건 시인
  • 승인 2021.02.24 11:36:45
  • 댓글 0
▲원만한목ⓒ오승건
▲ⓒ초록 물고기

 

 

[SR(에스알)타임스 오승건 시인의 사물놀이]

 

 

나인 듯 나 아닌 듯

 

고슴도치와 까치처럼 까칠까칠하게 산다

하늘과 땅을 수직으로 잇는 나〔我〕무(無)는

나를 주장하고 내세우지 않는다

생명을 화두로 세월에 온몸을 맡길 뿐

청춘의 증거 묵언(黙言)의 잎은

천상(天上)의 초록 물고기

 

 

오승건 시인  osk114@hanmail.net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승건 시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