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1.3.4 (목)
사회적 책임 이끄는 인터넷신문
HOME 새상품 산업
[SR새상품] LGU+, 신규 ‘기가 와이파이6 공유기’ 출시
  • 김수민 기자
  • 승인 2021.02.23 09:03:45
  • 댓글 0
▲LG유플러스는 자사의 ‘U+인터넷’ 가입자를 대상으로 기가 와이파이(Wi-Fi)6 신규 공유기를 25일부터 선보인다고 밝혔다. ⓒLG유플러스

- 기존 대비 속도 38%↑·신호 범위 15%↑·동시접속 용량 4배↑

[SR(에스알)타임스 김수민 기자] LG유플러스는 자사의 ‘U+인터넷’ 가입자를 대상으로 기가 와이파이(Wi-Fi)6 신규 공유기를 25일부터 선보인다고 밝혔다. 기존 공유기 대비 크기는 40% 작아지고, 속도는 38% 늘었다.

새롭게 출시된 U+인터넷 공유기는 미국 브로드컴의 쿼드코어 CPU를 탑재한 고성능 Wi-Fi6 단말기이다. 최대 속도는 기존 866Mbps에서 1.2Gbps로 38% 빨라지고, 신호 범위는 전보다 15% 넓어진 점이 특징이다.

무선 연결 용량도 기존 대비 4배 가량 확대됐다. 동시접속 효율 향상(OFDMA/MU-MIMO) 기술을 적용해, 온 가족이 다 함께 Wi-Fi를 이용해도 데이터를 원활하게 주고받을 수 있다. 예를 들어 하나의 Wi-Fi로 엄마는 안방에서 화상회의를 하고, 자녀는 작은방에서 온라인 학습을 하면서, 동시에 아빠는 거실에서 OTT를 끊김 없이 보는 것도 가능해진다.

Wi-Fi 범위를 확장시킬 수 있는 ‘메쉬 모드’의 활용성도 높을 것으로 보인다. 메쉬 모드는 메인 공유기에서 무선 신호를 받아, 주변으로 신호의 범위를 넓혀주는 일종의 Wi-Fi 중계기·증폭기 같은 개념이다. 간단한 버튼 설정으로 메인 공유기와 무선 연결된다. 일반 공유기를 추가할 때와 달리 메인 공유기의 Wi-Fi 이름과 비밀번호도 그대로 사용할 수 있다.

이를 통해 구조가 복잡한 가옥이나 40평대 이상 넓은 평수의 가정에서도 베란다 구석이나 현관문 앞까지 집안 구석구석 Wi-Fi 신호를 보낸다. ‘U+tv 프리’와 같은 무선 IPTV 서비스 이용 시에도 끊김 없는 시청을 제공할 수 있다. 또 고객들은 추가 랜선 연결에 들어가는 시간이나 비용 부담도 덜 수 있게 된다.

LG유플러스는 이번에 선보인 공유기가 디자인 면에서도 실용성이 높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기존 대비 크기를 40% 줄여 좁은 공간에도 손쉽게 들어가고, 이통사 최초로 Wi-Fi6 내장 안테나 및 원통형 디자인을 채택해 집안 어디에나 자유롭게 배치할 수 있다.

박민호 LG유플러스 미디어디바이스기획팀장은 “재택 근무, 온라인 학습 등으로 고객들의 홈 와이파이 사용량, 속도, 커버리지(신호 범위)에 대한 수요가 점차 증가하면서, 편하게 유무선 서비스를 사용하실 수 있도록 성능이 향상된 신규 단말을 마련했다”며 “내장형 안테나와 작고 심플한 외관 등 디자인적 트렌드도 갖추고 있어 다양한 고객층으로부터 호응을 얻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기가 와이파이6 신규 공유기는 U+인터넷 서비스 중 ‘스마트 기가안심(월 3만5,200원, 3년 약정)’, ‘와이파이기본_기가안심(월 3만3,000원, 3년 약정)’ 등의 요금제로 변경하거나 새로 가입할 경우 무료로 쓸 수 있다. 추가 공유기로 활용하고자 하는 고객들은 유료로 서비스 이용이 가능하다. 보다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 또는 고객센터 문의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김수민 기자  k8silver2@daum.net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수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SR경제&라이프] LGU+, '한·중 언택트 골프매치' 생중계 icon[SR새상품] LGU+, 소외계층 위한 ‘5G 복지요금제’ 국내 첫 선 icon[SR경제&라이프] LGU+, 아이돌Live서 온택트 콘서트 ‘아돌라 4U’ 개최 icon[SR통신IT] 이통3사, AI 앞세워 신사업 공략 ‘속도’ icon[SR통신IT] LGU+, AI 기반 설비 예지보전 서비스 확대 icon[SR통신IT] LGU+ AI 네트워크 품질관리, 글로벌 통신업계 인정 icon[SR경제&라이프] LGU+, ‘고객 언어 혁신’ 전 임직원으로 확대 icon[SR경제&라이프] LGU+, 신학기 맞이 스마트폰 구매 혜택 강화 icon[SR경제&라이프] LGU+, 뮤지컬 ‘명성황후’ 독점 중계 icon[SR경제&라이프] 보험업계 공동 ‘ESG 경영 선포식’ 개최 icon[SR경제&라이프] 작년 4분기, 가계 빚 ‘1726조’ 돌파…가계대출 증가 ‘역대급’ icon[SR CEO] 최태원 SK그룹 회장, 서울상의 회장 선출 icon[SR통신IT] 삼성 주도 폴더블폰 시장…화웨이 ‘메이트X2’로 도전장 icon[SR통신IT]애플, 여의도 스토어 오픈…韓 시장 공략 ‘속도’ icon[SR통신IT] LGU+, 남동산단에 ‘스마트 에너지플랫폼’ 구축한다 icon[SR공정운영] 공정위, 'SKT의 SKB 부당지원' 과징금 64억원 부과 icon[SR경제&라이프] LGU+, 알뜰폰허브와 ‘대동단결’ 할인행사 시작 icon[SR통신IT] LGU+, 코로나19에 VR 여행 콘텐츠 인기 icon[SR통신IT] U+아이돌Live, 1020 저격…누적시청 시간 4,000만분 돌파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