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1.12.1 (수)
사회적 책임 이끄는 인터넷신문
HOME 경제/라이프 자동차
[SR자동차] 현대차-정부-산업계, 전기차 배터리 대여 실증 사업 MOU
  • 김경종 기자
  • 승인 2021.02.18 14:41:02
  • 댓글 0
▲김정훈 현대글로비스 사장, 공영운 현대자동차 사장,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 정세균 국무총리, 김종현 LG에너지솔루션 사장, 이행렬 KST모빌리티 대표(사진 왼쪽부터)가 MOU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현대차

산업통상자원부, 현대글로비스, LG에너지솔루션, KST모빌리티와 업무협약

[SR(에스알)타임스 김경종 기자] 현대자동차가 정부 및 물류·배터리·모빌리티 업계와 손잡고 전기차(EV) 배터리 대여 사업 실증에 나선다.

현대차는 18일 경기도 화성시 소재 현대차·기아 기술연구소에서 산업통상자원부, 현대글로비스, LG에너지솔루션, KST모빌리티와 전기 택시 배터리 대여 및 사용후 배터리 활용 실증 사업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MOU 체결식에는 정세균 국무총리, 성윤모 산업부 장관,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 공영운 현대차 사장, 김정훈 현대글로비스 사장, 김종현 LG에너지솔루션 사장, 이행렬 KST모빌리티 대표 등 정부 및 업계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업무협약에 따라 택시 플랫폼 사업자는 전기차를 구매한 뒤 바로 배터리 소유권을 리스 운영사에 매각한다. 이후 사업자는 전기차 보유 기간 동안 월 단위로 배터리 리스비를 지급하게 된다. 사업자는 사실상 배터리값이 빠진 가격으로 전기차를 구매하는 셈이다.

또한, 배터리 순환 모델도 실증한다. 전기 택시에 탑재된 배터리를 새로운 배터리로 교체할 때 확보되는 사용후 배터리를 에너지저장장치(ESS)로 만들어 전기차 급속 충전에 활용하는 방식이다. 전기료가 저렴한 심야 시간대에 ESS를 충전하고, 전기료가 비싼 낮 시간대에 ESS를 활용해 전기차를 충전하며 비용을 절감할 수 있다.

현대차는 실증 사업을 총괄하면서 전기차 ‘코나 일렉트릭’을 택시 플랫폼 사업자인 KST모빌리티에 판매한다. 배터리 보증은 물론 교체용 배터리 판매도 담당한다.

현대글로비스는 배터리 대여 서비스 운영과 사용후 배터리 회수물류를 수행하고, LG에너지솔루션은 사용후 배터리를 매입해 안전성 및 잔존 가치를 분석한다. 또 사용후 배터리로 ESS를 제작해 전기차 급속 충전기에 탑재하고, 해당 충전기를 차량 운용사인 KST모빌리티에 판매한다.

KST모빌리티는 전기차 기반의 택시 가맹 서비스를 운영하고 택시 충전에 ESS 급속 충전기를 활용하게 된다. 전기 택시 운행을 통해 수집되는 주행 및 배터리 데이터는 MOU 참여 기업에 제공한다.

산업부는 관련 부처와 협의해 사업이 원활하게 추진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고, 실무추진단을 운영해 분기별 진행 상황 및 현안을 점검할 예정이다.

이번 실증은 정부의 규제 샌드박스 승인으로 진행되는 사업으로 배터리 대여 서비스가 상용화되면 고객들은 기존보다 저렴한 비용으로 전기차를 구매할 수 있게 된다. 배터리 비용이 제외된 가격으로 차량을 구매한 뒤 배터리 대여 비용만 내면 되기 때문에 초기 구매비용을 낮추는 장점이 있다. 

현대차 관계자는 “정부와 산업계가 전기차 보급과 사용후 배터리의 재사용 확대를 위해 힘을 모은 사례”라며 “새로운 혁신 모델 실증을 통해 전기차 생태계가 조기 구축되기를 기대한다. 향후 전기차 보조금이 없는 국가에도 내연기관 자동차와 가격 차이를 줄일 수 있는 비즈니스모델로 확산할 것으로 전망된다”고 말했다.

김경종 기자  kimkj1616@daum.net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경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SR자동차] 현대차그룹, 차세대 '커넥티드 카 인공지능 음성인식 기술' 공개 icon[SR자동차] 현대차, ‘아이오닉 5’ 내부 티저 이미지 공개 icon[SR자동차] 현대차그룹, 걸어다니는 무인 모빌리티 ‘타이거’ 공개 icon[SR자동차] 현대차그룹, 정부·금융계와 뉴딜펀드 운용기관간 투자협력 MOU 체결 icon[SR자동차] 현대차 서비스 노사, 취약계층 아동 지원 위해 차량 기증 icon[SR자동차] 현대차, 포터 II 일렉트릭 특장차 판매 개시 icon[SR자동차] 현대차그룹, 협력사에 납품대금 1조8,767억원 조기 지급 icon[SR경제&라이프] 현대차, 3차 전기차 배터리 공급사 ‘복수 업체’ 고려 icon[SR경제&라이프] 현대차 직원 유서 남기고 극단적 선택 icon[SR자동차] 현대차-기아-모비스, 이사회에 ESG 정책 심의·의결 권한 부여 icon[SR자동차] 정몽구 명예회장, 현대차그룹 경영서 완전히 손 뗀다 icon[SR자동차] 현대차, ‘아이오닉 5’ 세계 최초 공개 icon[SR자동차] 현대차그룹, '벤 다이어친' CTO 영입…도심항공모빌리티 경쟁력 강화 icon[SR자동차] 현대차, 코나 전기차 등 2만6699대 리콜…배터리 전량 교체 icon[SR자동차] 현대차그룹, ‘대학생 교육봉사단 H-점프스쿨’ 8기 발대식 개최 icon[SR경제&라이프] 경찰 '배터리 기술 유출 혐의' SK이노베이션 압수수색 icon[SR자동차] 현대차그룹, 중국 광저우 수소연료전지 생산법인 기공식 개최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