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2.9.28 (수)
사회적 책임 이끄는 종합인터넷신문
HOME 경제/라이프 IT·통신
[SR경제&라이프] LG헬로비전, 소상공인 지원 캠페인 ‘동네가게 함께가게’ 시작
  • 김수민 기자
  • 승인 2021.01.25 16:41:14
  • 댓글 0
▲‘동네가게 함께가게’ 캠페인 영상 촬영 현장 모습. 순천에서 누룽지 가게를 운영하는 소상공인이 인터뷰하고 있다. ⓒLG헬로비전

- 지역경제 혁신할 전국 소상공인 가게 1,000여 곳 소개

[SR(에스알)타임스 김수민 기자] LG헬로비전 지역채널이 골목 경제를 움직이는 우리 동네 가게 사장님들을 응원하고자 나섰다.  

LG헬로비전이 케이블TV 방송을 통해 골목 경제를 혁신할 소상공인 가게를 소개하는 연중 캠페인 ‘동네가게 함께가게’를 시작한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캠페인은 케이블TV 지역채널을 중심으로 연간 1,000여 곳 이상의 소상공인 가게를 소개하는 것이 핵심이다. 2분 분량 방송 영상과 30초 분량의 광고 영상을 제작해 지역채널과 SNS를 통해 송출한다. 

LG헬로비전은 골목상권 소상공인을 지역 균형 발전을 이끌 주인공으로 보고 이번 캠페인을 마련했다. 특히, 이들은 코로나19 상황이 1년 이상 이어지면서 경제적 손실을 크게 겪고 있어 지원이 절실한 상황이다.

실제로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이 발표한 ‘소상공인 경기동향 현황’에 따르면, 소상공인 경기 체감지수와 전통시장 경기 체감지수는 지난 12월 기준으로 모두 9개월 만의 최저치를 기록했다.  

박은정 LG헬로비전 미디어사업담당 상무는 “지역경제를 움직이는 것은 결국 골목상권의 동네 가게 사장님들이다. 이들을 응원하고, 각각의 골목상권이 고유의 색을 지닌 문화 공간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자 이번 캠페인을 마련했다”라며 “지역경제에 하루빨리 청신호가 켜질 수 있도록 시청자 여러분들의 많은 관심을 부탁드린다”라고 덧붙였다.

LG헬로비전과 소상공인진흥공단은 4가지 테마를 중심으로 소개할 업체를 선정한다. 올해 테마는 전통시장, 스타트업, 재창업, 백년가게 등이다.

LG헬로비전은 사회적 거리두기로 방문객이 줄어들어 직접적인 타격을 입은 전통시장을 먼저 조명한다. 식당, 카페, 특산물 판매점 등 특색 있는 가게들을 소개한다. 소상공인들에게 응원의 메시지를 전하고, 시청자들에게 전통시장의 다채로운 매력을 알려 코로나19 이후의 관광 활성화에도 기여한다는 계획이다.

지역 기반 스타트업, 재창업 소상공인 등으로도 캠페인 범위를 넓힐 예정이다. 지역 혁신성장의 마중물이 될 스타트업을 소개해 우리 지역 미래 성장 동력을 알리고, 실패를 딛고 다시 일어선 자영업자들의 이야기를 조명해 열정과 도전의 가치를 전달한다.

지역 고유의 색을 오랫동안 유지해온 '백년가게'도 소개한다. '백년가게'는 30년 이상의 오랜 기간 동안 고객들의 사랑을 받아온 가게다. 동네 가게를 지역의 명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한 성공 스토리에 초점을 맞춘다.

캠페인 영상의 가장 큰 특징은 ‘휴먼 다큐멘터리’ 요소를 곳곳에 녹여냈다는 점이다. 시청자들이 가게와 상품은 물론, 우리 동네 가게 사장님들이 장사를 하면서 겪었던 다채로운 에피소드와 장사 철학 등을 엿볼 수 있도록 했다.

LG헬로비전은 ‘동네가게 함께가게’ 캠페인을 지속 다각화할 계획이다. 매출 확대로 이어질 수 있도록 비대면 판로 확대 방안을 모색하고 있으며, 사회공헌활동과 연계한 지원 사업도 검토 중이다.

한편, LG헬로비전은 지난 12월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과 지역경제 활성화 연중 캠페인을 위한 MOU를 맺었다. 

김수민 기자  k8silver2@daum.net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수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