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2.8.11 (목)
사회적 책임 이끄는 종합인터넷신문
HOME 경제/라이프 자동차
[CES 2021] LG 올레드 TV, 7년 연속 ‘CES 최고 TV’ 등극
  • 김수민 기자
  • 승인 2021.01.14 15:08:24
  • 댓글 0
▲LG 올레드 TV는 7년 연속으로 CES 공식 어워드의 최고 TV 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얻었다. ⓒLG전자

- 공식 어워드 파트너 ‘엔가젯’ 선정 CES 최고상

[SR(에스알)타임스 김수민 기자] LG전자가 선보인 2021년형 LG 올레드 TV와 차세대 전략 스마트폰 LG 롤러블이 세계 최대 가전·IT 전시회 CES 2021에서 나란히 최고 제품으로 선정되는 영예를 얻었다.

CES 공식 어워드 파트너인 엔가젯은 미국 동부시간 13일 오후(한국시간 14일 아침) CES 2021 최고상 시상식을 진행했다. LG 올레드 TV(C1)는 TV 부문에서, LG 롤러블은 모바일 기기 부문에서 각각 최고상을 수상했다.

LG 올레드 TV는 7년 연속으로 CES 공식 어워드의 최고 TV가 됐다. 특히 올해는 다수의 TV 제조사가 백라이트에 미니LED를 탑재한 프리미엄 LCD TV를 선보이는 등 TV 업계에서 화질 경쟁이 한층 치열해지는 가운데, 여전히 최고 TV는 자발광 LG 올레드 TV임을 재확인했다.

LG 올레드 TV는 함께 후보에 오른 TCL 6시리즈, 삼성전자 네오 QLED 등 미니LED를 탑재한 프리미엄 LCD TV와 소니의 인공지능 화질칩 XR을 모두 제치고 최고 TV로 선정됐다.

엔가젯은 이 제품이 “풍부한 색상, 깊은 블랙 레벨 등 기존 LG 올레드 TV의 장점을 그대로 유지하면서도 최신 화질/음질 엔진인 알파9 4세대 프로세서가 영상을 분석해 최적화하는 것은 물론이고, 내장 스피커로 가상의 5.1.2채널 입체음향을 내며 최적의 화질과 음질을 제공한다”고 설명했다.

최고상을 받은 LG 올레드 TV는 앞서 CES 전시를 주관하는 美 소비자기술협회(CTA)로부터 게이밍 부문 최고 혁신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LG 올레드 TV는 백라이트가 필요 없어 화소 하나하나가 스스로 빛을 내고, 이를 자유자재로 조절해 화질을 섬세하게 표현한다. 다수의 전문가들로부터 압도적인 명암비와 블랙 표현, 완벽에 가까운 시야각 등으로 영화, 게임, 스포츠 등 다양한 콘텐츠를 즐기기에 최고 TV로 손꼽히고 있다.

차세대 전략 스마트폰 LG 롤러블(LG Rollable)도 모바일 기기 부문에서 엔가젯 선정 최고상을 받았다. LG전자는 CES 프레스 콘퍼런스 영상을 통해 제품명과 디자인 일부를 보여주는 티징 형식으로 제품을 선보였다.

이 제품은 평소 바(Bar) 모양의 일반 스마트폰 형태에서 말려있던 화면이 펼쳐지며 태블릿 PC처럼 넓은 화면을 제공한다. 

김수민 기자  k8silver2@daum.net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수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SR경제&라이프] LG CNS, 블로그 방문자 1,000만명 돌파 icon[SR경제&라이프] LG 휘센 가정용·상업용 에어컨, 업계 최초 로하스 인증 획득 icon[SR포커스] “올해는 다르다”…LG전자, 전장사업 전망 icon[CES 2021] 박일평 LG전자 사장, “뉴노멀 시대, 분야 간 경계 넘는 혁신 필요” icon[SR통신IT] LG헬로비전, ‘2021 로컬 뉴스룸 전략’ 추진 icon[CES 2021] LG전자, 프리미엄 모니터 신제품 3종 공개 icon[CES 2021] LG전자, 프레스 콘퍼런스 개최…“혁신의 여정 멈추지 않겠다” icon[CES 2021] 삼성·LG전자, ‘CES 2021’서 차세대 혁신 기술 대거 공개 icon[SR경제&라이프] LG전자, ‘젠지 이스포츠’와 마케팅 협력 위해 파트너십 체결 icon[SR경제&라이프] LG전자, 올레드 갤러리 TV 앞세워 프리미엄 마케팅 강화한다 icon[CES 2021] LG전자, 혁신상 24개 등 총 139개 수상 icon[SR공정운영] LG전자, 사외벤처 분사 통해 신사업 추진 속도 낸다 icon[SR경제&라이프] LG사이니지, 故 김환기 화백 작품 생생하게 담았다 icon[SR사회공헌] LG전자 상생협력펀드, 올해부터 3차 협력사까지 확대 icon[SR경제&라이프] LG 프라엘 메디헤어, TV광고 ‘온에어’ icon[SR통신IT] LG전자, 창원사업장 2023년까지 친환경 스마트팩토리 구축 icon권봉석 LG전자 사장, “스마트폰사업, 냉철하게 판단해 최선의 선택 할 것”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