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1.1.22 (금)
사회적 책임 이끄는 인터넷신문
HOME 새상품 유통
[SR유통 새상품] 롯데제과, ‘후레쉬민트’ 리뉴얼 출시 外
  • 임재인 기자
  • 승인 2021.01.13 17:09:55
  • 댓글 0
▲후레쉬민트 껌ⓒ롯데제과

[SR(에스알)타임스 임재인 기자] 롯데제과 등 유통업계 13일 신제품.

◆ 롯데제과, ‘후레쉬민트’ 리뉴얼 출시

- 페파민트 꽃과 잎으로 디자인해

롯데제과가 후레쉬민트를 리뉴얼 출시한다.

재탄생한 후레쉬민트는 오랫동안 쌓아온 이미지를 그대로 유지했다. 마니아들의 향수를 고려한 것이다.

후레쉬민트껌의 재탄생 배경은 맛과 향수를 잊지 못하는 마니아들의 요청과 최근 들어 커피전문점에서 페파민트 차를 즐겨 마시는 고객들의 취향을 고려한 것이다.

대형껌 삼총사 중에 쥬시후레쉬껌은 노란색 포장에 과일 그림이, 후레쉬민트껌은 녹색 포장에 페파민트 꽃과 잎이, 스피아민트껌은 흰색 포장에 허브꽃과 잎이 디자인돼 있다.

소비자들에게는 대형껌 삼총사가 70~80년대 먹거리가 풍족하지 않던 시절 배고픔을 달래주던 제품으로도 인식될 만큼 사랑받는 제품이기도 해서 한때 국민껌의 칭호를 얻기도 했다.

▲딸기 애프터눈 티 테이크아웃 상품 이미지 ⓒ롯데호텔

◆ 롯데호텔 서울, ‘딸기 뷔페’ 테이크아웃 상품 출시

- 디저트 9종·티 세트 메뉴 14종 선봬

롯데호텔 서울은 5월 5일까지 딸기 뷔페와 애프터눈티 세트를 테이크아웃으로 선보인다.

우선 딸기 디저트 뷔페 테이크아웃 상품은 기존 뷔페 메뉴에서 가장 인기가 많은 디저트류로 구성했다. 상큼한 딸기 에그 타르트, 딸기 마들렌이 올라간 바닐라 밀푀유 등 9종의 디저트를 선보인다.

딸기 애프터눈티 세트 테이크아웃 상품은 기존의 티 세트 메뉴 14종을 모두 담았다. 딸기 다쿠아즈, 딸기 젤리부터 몽블랑, 샌드위치 등을 곁들이며 집에서도 우아한 티 타임을 즐길 수 있다. 특히 럭셔리 비건 뷰티 브랜드 샹테카이와의 컬래버래이션으로 인증샷을 해시태그 ‘#ChantecailleWild’와 함께 SNS에 공유하면 동물보호 단체에 기부금이 전달된다는 점에서 더욱 의미 있다.

뷔페 테이크아웃 상품은 주말 오후 1시 또는 3시에 픽업 가능하고, 가격은 1박스 기준 3만3,000원이다. 롯데호텔 공식 홈페이지와 네이버 예약을 통한 온라인 예약 시 할인도 받을 수 있다. 애프터눈티 세트 테이크아웃 상품은 평일 오후 1시, 3시 또는 6시에 픽업할 수 있으며 가격은 4만9,500원이다. 상기 상품은 모두 롯데호텔 서울 1층 페닌슐라 라운지&바에서 픽업 가능하다.

롯데호텔 관계자는 “지난 12월 드라이브 스루 상품 매출이 11월 대비 4배 이상 신장하며 언택트 상품에 대한 인기를 보여주고 있다”며 “고객분들이 집에서도 간편하게 특급호텔의 딸기 뷔페를 맛보실 수 있도록 테이크아웃 상품으로도 출시했다”고 말했다.

 

▲2080 월별 칫솔 제품 이미지 ⓒ애경산업

◆ 애경산업, ‘2080 월별 칫솔’ 출시

- 총 12개 칫솔로 구성

애경산업 ‘2080’이 ‘2080 월별 칫솔’을 출시했다.

2080 월별 칫솔은 총 12개의 칫솔로 구성돼 매월 건강하고 위생적인 치아 관리를 도와준다. 특히 칫솔대 위 사용 월을 알려주는 표시를 적용해 칫솔 교체주기를 손쉽게 확인할 수 있다.

2080 월별 칫솔은 0.01mm로 얇게 가공된 미세모가 적용돼 잇몸 자극을 줄여주고 치아 사이사이 세심한 케어를 도와주며 한 개씩 뜯어 사용할 수 있어 위생적인 보관이 가능하다.

2080 월별 칫솔은 성인용뿐만 아니라 3세 이상 어린이가 사용 가능한 ‘2080 키즈 월별 칫솔’을 함께 출시했다.

2080 키즈 월별 칫솔은 아이의 치아와 잇몸에 맞는 부드러운 미세모를 적용해 양치 시 자극을 줄였으며 항균 칫솔모를 사용해 치아와 잇몸에 유해 세균이 잔존하지 않도록 도와준다.

2080 브랜드 담당자는 “일반적인 칫솔교체주기는 2~3개월 정도지만 칫솔을 잘못 보관할 경우 세균 번식이 쉽고 마모된 칫솔을 계속 사용할 경우 치아와 잇몸에 안 좋은 영향을 줄 수 있다”며 “건강한 구강 관리의 기본인 주기적인 칫솔 교체 습관을 길러 치아를 올바르게 관리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임재인 기자  limjaein0720@naver.com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재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