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1.3.2 (화)
사회적 책임 이끄는 인터넷신문
HOME 사회공헌 산업
[SR사회공헌] LG전자, IT 소외계층에 9,400만원 기부
  • 김수민 기자
  • 승인 2020.11.23 13:53:14
  • 댓글 0
▲LG전자가 20일 서울 여의도 월드비전 사옥에서 손대기 LG전자 한국HE마케팅담당 상무(왼쪽), 양호승 한국월드비전 회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IT 소외계층을 위한 LG 그램 기부금 전달 행사를 진행했다. ⓒLG전자

- LG 그램 굿즈 제작, ‘크라우드 펀딩’ 방식으로 모인 수익금 전액 기부

[SR(에스알)타임스 김수민 기자] LG전자가 초경량 노트북 ‘LG 그램’ 고객들과 함께 청소년들의 IT 교육환경 지원에 나섰다.

LG전자는 20일 서울 여의도 월드비전 사옥에서 LG 그램 출시 7주년 기념 이벤트로 마련한 약 9,400만 원을 국제 구호단체 월드비전에 전달했다. 전달식에는 양호승 한국월드비전 회장, 한상호 나눔본부장, 손대기 LG전자 한국HE마케팅담당(상무) 등이 참석했다.

LG전자는 7월부터 9월까지 ‘1g 더 가볍게’를 주제로 MZ세대에게 인기가 많은 브랜드들과 협업해 ‘LG 그램 굿즈’를 제작, 크라우드 펀딩으로 모인 수익금 전액을 기부했다.

LG전자는 로우로우, 카네이테이, 헬리녹스 등 패션 브랜드들과 함께 가방, 안경, 캠핑용 의자 등 가벼우면서도 감각적인 디자인의 LG 그램 굿즈를 제작했다.

고객이 굿즈를 구입하면 구매 금액 전액이 IT 소외계층에 기부되는 이번 크라우드 펀딩 행사에 1,600여 명의 고객이 참여해 행사가 조기에 종료되기도 했다.

전달된 기부금은 월드비전을 통해 IT 소외계층을 대상으로 IT 교육 환경을 지원하는 ‘LG gram 라이브러리’에 쓰인다. LG gram 라이브러리는 성남 청소년 쉼터, 강원도 청소년 쉼터 등에 IT 교육 환경, 1년간 IT 직업 교육 등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손대기 LG전자 한국HE마케팅담당(상무)은 “LG 그램 고객들과 함께 IT 소외계층을 지원하게 돼 매우 뜻깊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지속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수민 기자  k8silver2@daum.net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수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SR새상품] LG전자, 시네빔 레이저 4K 프로젝터 신제품 출시 icon[SR새상품] LG전자, 휘센 상업용 스탠드 에어컨 출시 icon[SR경제&라이프] LG 퓨리케어 듀얼 정수기, ‘우수디자인상품선정’서 대통령상 icon[SR포커스] 재계 인사 시즌 돌입…4대 기업 관전 포인트 icon[SR한컷] LG 올레드 TV, 뉴욕 한복판서 ‘레이디 가가’와 이색 마케팅 icon[SR경제&라이프] LG전자, GS칼텍스와 전기차 충전소 통합 관리 솔루션 선봬 icon[SR경제&라이프] LG전자, 연말 성수기 앞두고 멕시코 TV 생산라인 풀가동 icon[SR경제&라이프] 저축은행, 지점 설치 ‘신고제’ 전환…임원 연대변제 책임 완화 icon[SR경제&라이프] 새마을금고 비전 2025 선포…“비금융사업진출·디지털강화” icon[SR사회공헌] LG헬로비전, 2년간 보호종료아동 통신비 지원사업 추진 icon[SR공정운영] 특검, 이재용 국정농단 재판서 “준법위 진정성 의문” icon[SR경제&라이프] LG전자 박세리 광고영상, 2주 만에 1,500만 뷰 돌파 icon[SR사회공헌] LG전자, 에티오피아서 콜레라 백신 접종 후원 icon[SR통신IT] 한성숙 네이버 대표, “SME-창작자에 2년간 1,800억 지원” icon[SR통신IT] 한성숙 네이버 대표, “구글, 한국서 많은 수익 내는 만큼 기여해야” icon[SR새상품] LG전자, 하이브리드 전기레인지 신제품 출시 icon[SR경제&라이프] LG전자 IVI 시스템, 유럽서 최고 커넥티드 기술로 선정 icon[SR경제&라이프] LG 디오스 식기세척기 스팀, 식중독 원인균 3종 제거 icon[SR공정운영] LG전자, 2021년 임원인사 단행…총 56명 승진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