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0.12.6 (일)
사회적 책임 이끄는 인터넷신문
HOME 환경 산업
[SR환경] LGD, OLED TV 패널 친환경 제품 인증 획득
  • 김수민 기자
  • 승인 2020.11.12 10:00:00
  • 댓글 0
▲LG디스플레이 직원이 OLED TV 앞에서 SGS 인증서를 들고있는 모습. ⓒLG디스플레이

- 총휘발성유기화합물 방출량 LCD 대비 50% 이상 감소

[SR(에스알)타임스 김수민 기자] LG디스플레이가 OLED TV 패널이 스위스 검사·인증기관 SGS로부터 친환경 제 인증을 획득했다고 12일 밝혔다.

코로나19 여파로 실내활동이 증가함에 따라 실내 환경에 대한 관심이 커지고 있는 가운데, OLED TV 패널이 눈 편한 패널 인증에 이어 유해물질 방출이 적은 친환경 제품임을 인정 받은 것이다.

SGS는 OLED TV 패널의 전반적인 환경측면을 평가했으며, 특히 ▲실내오염물질 저감 ▲유해물질 저감 ▲재활용율 등 세가지 항목에 대해 친환경성이 우수하다고 평가했다.

평가 결과에 따르면, OLED TV 패널은 아토피 등 새집증후군 유발물질로 알려진 총휘발성유기화합물(Total VOC)의 방출량을 LCD 대비 50% 이상 줄인 것으로 나타났다.

총휘발성유기화합물은 주로 플라스틱에서 방출되는데, LCD는 백라이트에 쓰이는 플라스틱 기반의 각종 시트류 및 부품이 필요한 반면, OLED는 백라이트 없이 자발광하는 단순한 구조로 환경에 유해한 부품 사용을 줄였다.

이외에도, OLED TV 패널은 일부 고급형 LCD 제품과 달리 세계보건기구(WHO) 산하 국제암연구기관(IARC)가 분류한 1군 발암물질인 ‘카드뮴’이나 2군 발암추정물질인 ‘인화인듐’ 등의 유해물질이 포함된 부품을 전혀 사용하지 않았으며, LCD 대비 부품 수를 줄임으로써 자원효율성과 재활용율도 우수한 것으로 나타났다.

오창호 LG디스플레이 TV사업부장(부사장)은 “코로나로 실내 TV 시청 시간이 증가함에 따라 눈이 편하고 친환경적인 TV에 대한 관심도 높아지고 있다”라며 “뛰어난 화질 뿐만 아니라 건강과 환경까지 고려한 OLED는 코로나 시대 최적의 TV”라고 말했다.

한편, LG디스플레이는 친환경 제품 개발 및 생산 확대에 주력하고 있다. ‘Eco Index’라는 자체 평가 지수를 도입해 제품 개발 단계에서부터 재활용 원료 사용, 소비전력 저감, 유해물질 사용 저감 등에 대해 평가 및 개선 노력을 기울이고 있으며, 최근에는 OLED 패널 포장재 재활용을 통해 포장재 사용량을 줄여나가고 있다.

김수민 기자  k8silver2@daum.net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수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