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0.12.5 (토)
사회적 책임 이끄는 인터넷신문
HOME 공정운영 기관 단체
[2020 국감] BBQ·bhc, '경쟁사 죽이기' 설전…박현종 회장 “커뮤니케이션 했을 뿐”
  • 임재인 기자
  • 승인 2020.10.22 19:46:13
  • 댓글 0
▲박현종 bhc 회장(사진 왼쪽)과 전재수 더불어민주당 의원 ⓒ정무위 국감 캡처

- bhc측, “주도적인 개입은 없었다” 주장

[SR(에스알)타임스 임재인 기자] 전재수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BBQ와 bhc가 관련된 경쟁사 제보 사건과 관련해 진상 조사에 나섰다.

22일 열린 정무위원회 국정감사에서 박현종 bhc 회장은 전 BBQ 직원이 윤홍근 BBQ 회장의 횡령 의혹을 제보한 건에 대해서 bhc가 제보자의 제보를 주도적으로 도왔다는 의혹에 “공익제보자를 언론사와 연결해 줬을 뿐”이라는 입장을 밝혔다.

전 의원은 bhc 홍보팀장이 제보자에게 진술까지 구체적으로 지시한 것을 지적하며 제보자에게 변호사 선임 등 그 외 부분에서 관여한 바가 없는지 추궁했다. 앞서 전 의원은 2013년 BBQ 부사장 재직 시기, 계열사 bhc를 분리 매각할 때 관련 업무를 총괄했는지 물었다.

이에 박 회장은 “언론과 연결해준 것과 함께 중간중간 커뮤니케이션은 있었다”며 “주도적으로 개입하지 않았다”고 해명했다.

현재 BBQ와 bhc는 매각을 놓고 민형사 소송에 대치 중이다. 이 과정에서 bhc ‘경쟁사 죽이기’ 제보사건이 발생했다.

임재인 기자  limjaein0720@naver.com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재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