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0.10.30 (금)
사회적 책임 이끄는 인터넷신문
HOME 소비자이슈 기관 단체
[SR소비자이슈] 한국소비자원 "등산스틱 제품별 ‘성능 차이’ 있다"
  • 임재인 기자
  • 승인 2020.10.07 16:33:45
  • 댓글 0
▲등산스틱 주요 성능 평가 결과 ⓒ한국소비자원

- 제품 가격은 최대 4.1배 차이 나

[SR(에스알)타임스 임재인 기자] 한국소비자원(원장 이희숙)은 등산스틱 13개 제품을 대상으로 품질·안정성, 제품특성 등을 시험·평가한 결과 제품별로 성능 차이가 있다고 7일 밝혔다.

시험결과, 등산스틱 주요 성능인 편심하중 강도, 길이조절부 압축 강도 등에서 제품별로 차이가 있었고 손목걸이 하중 강도는 1개 제품이 준용기준에 미치지 못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겉모양과 구조, 바스켓 하중 강도, 내구성 등은 모든 제품이 준용기준을 충족했다. 특히 2013년에 실시한 시험·평가에서 지적된 편심하중은 전반적으로 향상된 것으로 나타났다.

등산스틱이 영구적으로 변형되지 않고 견딜 수 있는 최대 하중인 편심하중 강도를 시험한 결과 6개 제품이 ‘상대적 우수’, 나머지 7개 제품은 ‘양호’로 평가됐다.

더불어 사용 중 길이조절부가 눌리지 않고 견딜 수 있는 최대 수직하중인 길이조절부 압축 강도를 시험한 결과 6개 제품이 ‘상대적 우수’, 나머지 7개 제품은 ‘양호’로 평가됐다.

손목걸이가 풀리거나 끊어지지 않는 강도를 시험한 결과 콜핑 제품의 손목걸이가 350N 이하의 하중에서 풀림 현상이 발생해 준용기준에 미달됐다.

이와 함께 제품특성과 가격, 제품별로도 차이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무게는 제품별로 최소 209g에서 최대 262g 수준이며 레버 잠금방식인 3개 제품이 회전 잠금방식 제품보다 상대적으로 무거웠다.

제품별 사용길이는 최소 58~68cm, 최대 127~135cm범위로 사용자의 신체 조건에 따라 길이조절이 가능했다.

▲등산스틱 기타 제품특성과 표시사항 ⓒ한국소비자원

9개 제품이 충격흡수 기능이 있었고 제품별로 제공하는 구성품에 차이가 있었다. 제품가격은 세트인 2개 가격 기준으로 3만1,800원에서 12만9,000원까지 최대 4.1배 차이가 있었다. 안전성과 표시사항은 모든 제품이 준용기준을 충족했다.

임재인 기자  limjaein0720@naver.com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재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