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0.10.30 (금)
사회적 책임 이끄는 인터넷신문
HOME 경제/라이프 건설·부동산
[SR건설부동산] 현대ENG, 인하대병원과 협업 해외근무직원 비대면 진료서비스 시행
  • 김경종 기자
  • 승인 2020.09.21 14:14:49
  • 댓글 0
▲현대엔지니어링이 인하대병원과 함께 해외근무∙해외출장 임직원을 대상으로 비대면 진료서비스를 시행한다고 21일 밝혔다. ⓒ현대엔지니어링

- 비대면 진료서비스 관련 ‘규제샌드박스 1호’ 사례

[SR(에스알)타임스 김경종 기자] 현대엔지니어링이 인하대병원과 함께 해외근무∙해외출장 임직원을 대상으로 비대면 진료서비스를 시행한다고 21일 밝혔다. 

진료 대상은 말레이시아, 인도네시아, 쿠웨이트, 투르크메니스탄, 폴란드 등 현대엔지니어링이 진출해 있는 국가에 근무중이거나 출장 중인 임직원이다. 

이번 비대면 진료∙상담서비스 시행은 지난 6월 ‘제2차 산업융합 규제특례 심의위원회’에서 비대면 진료∙상담서비스 정부 공식 임시허가 1호 병원으로 지정된 인하대병원과 현대엔지니어링이 함께 추진한 비대면 진료서비스 관련 규제샌드박스 첫 번째 사례다.

비대면 진료서비스는 임직원이 PC 및 스마트폰을 사용해 온라인 의료 상담 전용 홈페이지에서 진료 예약을 진행하면, 지정된 시간에 담당 의사가 1:1 화상진료를 제공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전반적인 건강과 관련된 진료와 올바른 처방을 받을 수 있어 그 동안 언어 접근성의 어려움 및 열악한 의료환경으로 인해 제대로 된 의료 인프라를 누리지 못한 임직원들에게 꼭 필요한 제도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이번 의료 진료는 기존에 시행된 비대면 상담과는 다르게 정식 의료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으로 현지 병원에서 받은 검사결과 기록에 대한 심화 진료도 가능하며, 국문∙영문 처방전도 발행된다. 

현대엔지니어링 관계자는 “해외에서 다양한 사업을 수행하고 있는 현대엔지니어링과 비대면 진료서비스 분야의 선두주자인 인하대병원의 협업으로 타국에서 고생하는 대한민국 근로자들에게 비대면 진료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인하대병원과의 협력을 통해 임직원들이 온라인 의료상담 및 자문서비스 이용에 불편함이 없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인하대병원 관계자는 “우리 국민들이 해외에서 현지 의료기관을 이용하는 데 애로사항이 많다는 이야기를 오랫동안 들어왔다”며 “이번 협약을 시작으로 현대엔지니어링과 세심하게 소통하면서, 해외 파견 근로자들이 건강에 대한 막연한 불안감을 덜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경종 기자  kimkj1616@daum.net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경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