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0.9.27 (일)
사회적 책임 이끄는 인터넷신문
HOME 소비자이슈
[SR소비자이슈] 홈플러스 본사 직원 '코로나19' 확진..."사옥 폐쇄"
  • 이호영 기자
  • 승인 2020.08.28 19:48:56
  • 댓글 0

[SR(에스알)타임스 이호영 기자] 홈플러스는 서울 강서구 등촌동 소재 본사 직원이 '코로나19' 확진을 받아 전 직원 귀가 조치 후 사옥을 폐쇄했다고 28일 밝혔다.   

해당 직원은 지난 15일 광화문 인근 종로구 서촌 일대에서 식사 후 16~19일 휴가로 출근하지 않았다. 이어 20~21일 근무했다. 이후 다시 22~27일 휴가였다. 

이 직원은 무증상이었지만 27일 보건당국으로부터 광화문 인근 지역 30분 이상 체류했기 때문에 검사 받으라는 연락을 받고 선별진료소에서 검사 후 이날 확진 판정을 받았다. 

홈플러스는 소식을 받고 근무 중이던 직원들에게 해당 사실을 알리고 귀가 조치했다. 이어 본사를 전격 폐쇄했다. 

홈플러스는 "본사 폐쇄 직후 전 구역 방역을 실시했다"며 "별도 안내까지 필수 인원을 제외하고 전 직원 재택 근무할 예정"이라고 했다. 

이호영 기자  eesoar@naver.com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호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