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0.8.8 (토)
사회적 책임 이끄는 인터넷신문
HOME 경제/라이프 유통
[SR유통] 휴가철 '파자마룩' 대세...신세계百 '엘라코닉', 30일까지 파자마 행사
  • 이호영 기자
  • 승인 2020.08.02 07:20:04
  • 댓글 0
ⓒ신세계백화점

[SR(에스알)타임스 이호영 기자] '코로나19'로 올해 여름 휴가철 국내 여행, 호캉스 수요가 늘면서 바캉스룩도 해외 휴양지에 어울리는 롱 드레스 대신 파자마가 대세다. 코로나 시대 드레스 코드는 파자마라는 말이 나올 정도다. 

신세계백화점(대표 차정호) 란제리 편집매장 '엘라코닉'은 올해 1~7월 전년 동기 대비 파자마 매출이 20% 증가한 가운데 이달 13~30일 파자마 행사를 연다고 2일 밝혔다.  

오픈 3주년을 맞는 이달 행사를 통해 엘라코닉은 파자마·속옷·이지웨어 등을 다양하게 선보인다. 올해 봄·여름 상품 구입 시 할인율은 40~50%다. 

엘라코닉 자체 브랜드(PB) 대표 상품 중 하나인 '코튼 아일렛 크롭탑·팬츠'는 실내외 모두 멋스럽게 입을 수 있다. 슬리브리스 탑과 와이드 팬츠로 구성돼 있다. 가격은 탑과 팬츠 각각 9만 8000원이다.

'제니 레드 체크 드레스'는 빨간색 깅엄 체크 무늬가 강렬한 면 소재 100% 원피스다. 최근 유행하는 레트로 분위기를 살렸다. 가격은 8만 9000원이다.

남성을 위한 제품도 있다. 여성용 '레드 스트라이프 코튼 드레스'와 커플로 입을 수 있는 '레드 스트라이프 코튼 남자 쇼츠'는 시어서커 소재로 시원하다. 가격은 드레스, 쇼츠 각각 7만 9000원, 4만 9000원이다. 

신세계인터내셔날 라이프스타일 브랜드 '자주' 남녀공용 '365 파자마'는 출시 2개월 만에 판매율이 80%에 달할 정도로 인기다. 일부 제품은 완판됐다. 10부 기장부터 반팔, 4부까지 다양한 스타일로 선택폭을 넓혔다. 화사한 색상, 실용적인 소재로 제작했다.

자주는 내달 5일까지 자체 온라인몰 에스아이빌리지(S.I.VILLAGE)에서 일부 파자마 제품을 1만 9900원 균일가 판매한다. 2개 이상 구입하면 10%, 3개 이상 구입하면 20% 추가 할인된다.

호캉스엔 수영복도 빼놓을 수 없다. 엘라코닉에서 판매하는 '마지' 리버시블 원피스 수영복은 상하의 앞뒷면을 각각 뒤집어 4가지로 연출할 수 있다. 가격은 32만 5000원이다. '빵드슈크레' 화이트 비키니는 양각 꽃무늬 패턴 소재, 비대칭 숄더 디자인이 매력적이다. 가격은 비키니 탑 18만 5000원, 팬티 13만 5000원이다.

오픈 3년 만에 매출 규모가 6배 넘게 성장한 엘라코닉은 현재 신세계 강남점과 본점, 센텀시티점, 경기점, 광주점, 대구점 모두 6개 오프라인 매장을 운영 중이다. SSG닷컴 등 온라인 플랫폼에서도 구입할 수 있다. 

최문열 신세계백화점 패션담당 상무는 "달라지는 여름 휴가철을 겨냥해 엘라코닉만의 파자마와 수영복을 선보이게 됐다"며 "백화점 방문 고객을 위해 안전한 쇼핑 환경 조성을 위해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이호영 기자  eesoar@naver.com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호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