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0.7.14 (화)
사회적 책임 이끄는 인터넷신문
HOME 소비자이슈 산업
[SR소비자이슈] 롯데택배, 의왕물류센터 직원 3명 추가 확진
  • 임재인 기자
  • 승인 2020.06.21 11:44:55
  • 댓글 0

- 관련 확진자 총 9명으로 늘어

[SR(에스알)타임스 임재인 기자] 롯데택배는 의왕물류센터 근무자 3명이 20일 코로나19(우한바이러스)에 추가 확진됐다고 21일 밝혔다.

또 경기 수원에서도 이날 의왕물류센터 관련 확진자 1명이 추가로 발생하면서 지난 17일 안양 53번 확진자가 나온 이후 지금까지 의왕물류센터 관련 확진자는 총 9명으로 늘었다.

경기 군포시는 20일 롯데 의왕물류센터에서 근무하는 직원 3명이 코로나19 검사 결과 양성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확진자는 30대, 40대, 50대 남성 직원 각 1명씩으로, 이들 모두 의왕물류센터 최초 확진자인 안양 53번(60·남성)과 접촉해 감염된 것으로 추정된다.

이들은 안양 53번 확진에 따른 직원 접촉자 전수검사를 19일 받고 나서 이날 확진됐다.

또 수원시 권선구 세류1동 다가구주택에 사는 40대 남성이 이날 코로나19 확진판정을 받았다.

이 남성은 의왕물류센터 직원인 안양 54번 확진자와 접촉하면서 감염된 것으로 추정된다.

이로써 롯데 의왕물류센터와 관련한 확진자는 총 9명으로 늘었다.

앞서 의왕물류센터에서 상·하차 업무를 하는 안양 53번이 지난 17일 최초 확진된 데 이어 19일까지 사흘에 걸쳐 안양 53번의 배우자(군포 53번), 지인인 롯데제과 수원공장 근무자 2명(화성 37번과 수원 86번), 물류센터 동료 근무자(안양 54번) 등 4명이 잇따라 확진됐다.

현재 롯데 의왕물류센터와 롯데제과 수원공장은 폐쇄된 상태다.

롯데 관계자는 "당분간 보건당국의 지침을 충실히 따를 계획"이라며 "의왕물류센터와 롯데제과 수원공장은 당분간 폐쇄상태를 유지할 것"이라고 말했다.

▲롯데글로벌로지스 CI ⓒ롯데글로벌로지스

임재인 기자  limjaein0720@naver.com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재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