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2.8.18 (목)
사회적 책임 이끄는 종합인터넷신문
HOME 환경 기관 단체
2030년 온실가스 배출량 15~30% 줄인다
  • 장세규 기자
  • 승인 2015.06.12 16:20:00
  • 댓글 0
[SR타임스 장세규 기자] 2030년까지 온실가스 배출량이 최대 30% 줄어들 전망이다.
 
12일 환경부 등 관계부처의 감축 목표안에 따르면 2030년까지 온실가스 배출전망치를 8억560만톤으로 산정하고, 이중 14.7%에서 31.3%까지 줄이는 4가지 시나리오를 제시했다.
 
정부가 제시한 4가지 감축 목표 시나리오는 온실가스 감출정책 강화, 공장 에너지 관리 시스템 도입, 탄소포집저장기술 도입과 상용화, 원전비중 추가 확대 등이다.
 
부문별 배출전망은 2030년을 기준으로, 에너지 부문이 86.9%, 비에너지 부문(산업공정, 폐기물, 농축산)이 13.1%를 차지한다.
 
1안은 배출전망대비 온실가스를 14.7% 감축하는 것이 목표로 제시됐다. 현재 부문별로 시행하거나 계획중인 온실가스 감축정책을 강화하고, 비용효과적인 저감기술을 반영했으며, 감축후 배출량은 7억2600만톤으로 예상된다.
 
2안의 감축 목표는 배출전망대비 19.2%로 감축후 배출량은 6억8800만톤이다. 3안은 배출전망대비 25.7%를 줄이게 되며 감축후 배출량은 6억3200만톤으로 추정됐다.
 
4안은 배출전망대비 31.3%를 감축하는 것이다. 감축 후 배출량은 5억8500만톤이며, 석탄발전을 가스발전으로 전환하고 원자력 발전소를 늘린다는 계획이다.
 
정부는 관계부처와 합동 공청회 등 여론수렴 과정을 거쳐 최종 안을 확정한 뒤, 이달 말 유엔에 정부안을 제출할 예정이다. 그러나 정부가 내놓은 4가지 시나리오는 2012년 발표한 온실가스 감축안보다는 5.5%에서 15% 줄어든 것이다.
 
 
 
 

장세규 기자  veritas@srtimes.kr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세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