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0.4.10 (금)
사회적 책임 이끄는 전문미디어
HOME 경제/라이프 금융
[SR경제&라이프] 산은 등 채권단, 두산중공업에 1조원 금융지원
  • 전근홍 기자
  • 승인 2020.03.27 15:01:33
  • 댓글 0
ⓒ산업은행

- 두산 최고경영진 등의 자구노력 전제  

[SR(에스알)타임스 전근홍 기자] 산업은행과 수출입은행이 수주 부진으로 경영 위기를 겪는 두산중공업에 긴급 운영자금을 1조원 이내로 지원한다.

27일 산업은행과 수출입은행 등 채권단은 금융시장 경색으로 유동성 부족 상황에 직면한 두산중공업에 대해 경영 정상화를 돕고자 이처럼 결정했다고 밝혔다.

단 이번 금융지원은 계열주, 대주주(두산) 등의 철저한 고통 분담과 책임이행, 자구노력을 전제로 한 것이다.

산은과 수출입은행 등 채권단은 필요 시 두산그룹의 책임 있는 자구노력 등을 봐가며 추가자금 지원 여부도 검토할 계획이다.

산은 관계자는 “이날 산업경쟁력 강화 관계장관 회의에 관련 동향을 보고하고 두산중공업 채권은행 회의를 긴급 개최했다”며 “이 회의에서 두산중공업 정상화를 위한 채권단 공동지원 차원에서 기존채권 연장 및 긴급자금 지원에 나서기로 한 것”이라고 말했다.  

전근홍 기자  jgh2174@naver.com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근홍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SR경제&라이프] 산업은행, 코로나19 피해…5조원 규모 특별운영자금 지원 icon[SR경제&라이프] “112조 퇴직연금 잡아라”…시중은행 수수료 인하 본격화 icon[SR경제&라이프] 산은·수은, 제주항공 '이스타항공 인수' 2천억 지원 icon[SR경제&라이프] 한은, 적격담보증권 확대…신용경색 차단 목적 icon[SR경제&라이프] 씨티·산업은행, 금감원 ‘키코 배상’ 권고 ‘거부’ icon[SR경제&라이프] LG전자, 코로나 극복 위해 상생협력 강화 icon[SR경제&라이프] 산업은행, 소·부·장 펀드 위탁운용사 4개사 압축 icon[SR경제&라이프] 기업은행 '노조추천이사제' 도입 초읽기…금융권 확산 촉각 icon[SR경제&라이프] 정부, 신종 코로나 피해기업·소상공인에 2조원 금융지원 icon[SR건설부동산] SK건설, 유럽서 2년 연속 글로벌 금융상 수상 icon[SR경제&라이프] 산업은행, 2.5조 규모 혁신기업 성장지원펀드 조성 icon[SR건설부동산] 대우건설, 베트남 스타레이크시티 투자개발사업 추진 icon[지자체의 SR] 안양시, 자금 취약한 중소기업 1천억원 지원 icon[SR경제&라이프] 설연휴 중소기업에 12.8조원 금융 지원 icon[SR경제&라이프] 쌍용자동차, 평택시와 경영정상화 위한 상생간담회 개최 icon[SR경제&라이프] 하나은행, 키코분쟁조정 ‘은행협의체’ 참여 icon[SR건설부동산] 현대엔지니어링, '동북선 도시철도 사업' 7,800억 자금 조달 icon[SR경제&라이프] 썸씽, 인니 최대 모바일 광고 플랫폼 ‘캐시트리’와 MOU icon[SR경제&라이프] 산은-수은-농협은행, LG화학 2차전지 투자자금 6조 공급 icon[SR건설부동산] SK건설, 영국 실버타운 터널사업 착공 icon[SR경제&라이프] 수출입은행, ‘중소 스피드업 수출입 대출’ 지원 icon[SR경제&라이프] 수출입은행,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4억5,750만 원 후원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