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0.4.9 (목)
사회적 책임 이끄는 전문미디어
HOME 경제/라이프 금융
[SR경제&라이프] 손태승 우리금융 회장 연임 확정…결국 행정소송 ‘수순’
  • 전근홍 기자
  • 승인 2020.03.25 13:29:13
  • 댓글 0
▲손태승 우리금융그룹 회장 ⓒ우리금융그룹

- 금감원, 이번주 손태승 DLF 징계 효력 정지 항고

- 추후 금감원과 행정소송서 ‘맞대결’ 

[SR(에스알)타임스 전근홍 기자] 손태승 우리금융그룹 회장의 연임이 25일 확정됐다. 이날 우리금융은 오전 서울 중구 우리은행 본점에서 정기주주총회를 열고 ‘손태승 후보자 사내이사 선임의 건’을 의결했다. 우리금융 회장후보추천위원회는 지난해 12월 손 회장을 차기 대표이사 회장 후보로 단독 추천했다.

당초 주총 전부터 국민연금과 해외연기금 등이 손 회장 연임 반대 의사를 표명했다. 하지만 손 회장에게 우호적인 6대 과점주주(IMM PE·푸본생명·키움증권·한국투자증권·한화생명·동양생명)(24.58%), 우리사주(6.42%), 예금보험공사(17.25%) 등이 찬성표를 던져 연임안이 통과됐다.

금융권 전반에선 3년 연임에 성공한 손 회장의 향후 경영 행보를 주목하면서도 금융당국과의 불편한 관계에 대해 우려의 목소리를 냈다.

한 금융투자업계 관계자는 “지주사 전환 후 손 회장의 경영행보는 비은행부문에 대한 인수합병(M&A)에 집중돼 있었다”면서 “지난해 자산운용사인 동양자산운용과 ABL글로벌자산운용, 부동산신탁사인 국제자산신탁을 잇따라 인수했고 우리카드 역시 자회사로 편입했던 사실을 보면 알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 관계자는 “3년 연임이 확정된 만큼 올해 경영행보 역시 ‘몸집키우기’에 주력할 것으로 보인다”며 “미국계 생명보험사인 푸르덴셜생명 예비입찰에는 참여하지 않았지만 과점주주 중 한 곳인 ‘IMM PE’에 인수 금융을 제공한 것으로도 충분한 설명이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대형시중은행 관계자는 “손 회장이 주총에서 연임승인을 받기 위해 낸 가처분신청 인용결정을 두고 금융감독원이 즉시 항고에 나선단 소식이 들려왔다”며 “결국 행정소송에 돌입해 치열한 공방전이 벌어질 것인데, 분명 조직에 부담이 될 수밖에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금융당국이 보복성 행정을 하진 않겠지만 특정한 형태로 우리금융에 불이익을 가할 것이란 시각도 있다”고 덧붙였다.

앞서 금감원은 DLF 사태와 관련해 ‘금융회사 지배구조법’을 들어 손 회장에 대해 중징계(문책경고) 처분을 내린바 있다. 이에 대해 손 회장이 직접 중징계 행정처분의 집행정지 가처분 신청을 했고, 지난 20일 서울행정법원은 이를 인용했다.  

전근홍 기자  jgh2174@naver.com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근홍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기자수첩] 우리금융, 고객 먼저라는 인식이 'DLF사태' 방지 icon[SR경제&라이프] 우리금융, '개학 연기' 취약계층 학생에 교복 등 지원 icon[SR경제&라이프] 우리금융, 코로나19 확산에 ‘비상경영’ 선포 icon[SR경제&라이프] 우리금융그룹, 코로나19 피해…여신 보증업무 지원 icon[SR경제&라이프] 우리금융 경영진, 주가부양 위해 자사주 매입 icon[SR경제&라이프] 우리금융, 안성 연수원 코로나19 생활치료센터로 제공 icon[SR경제&라이프] 우리금융, 대구 의료진에 도시락 지원 icon[SR경제&라이프] 우리금융 전 그룹사, '사회적 거리두기' 캠페인 동참 icon[SR경제&라이프] 우리은행, 코로나19 피해 지원…‘착한 임대인 운동’ 동참 icon[SR경제&라이프] 금융위, 4일 ‘DLF사태’ 기관제재 확정 icon[SR경제&라이프] 우리금융, 코로나19 피해…'생필품·성금' 지원 icon[SR경제&라이프] 우리금융, 코로나19 피해…전사적 지원책 마련 icon[SR경제&라이프] 우리금융그룹, 2020년 디노랩 스타트업 모집 icon[SR경제&라이프] 우리은행 코로나19 피해 수출기업 긴급지원 icon[SR경제&라이프] 한화생명, 코로나19 피해 고객 특별지원 확대 icon[SR경제&라이프] 보험사 CEO들, 자사주 매입 러쉬…‘주가부양’ 위한 전략적 행보 icon[SR경제&라이프] 추락하는 보험주, 안갯 속…“반등 기미 안 보여” icon[SR경제&라이프] 우리은행, 영업점에 본부 인력 파견…“코로나19 대출지연 해소” icon[SR경제&라이프] 우리은행, 우리WON뱅킹 베트남 앱 출시 icon[SR경제&라이프] 우리은행 ‘코로나19 소상공인 대출’ 실시 icon[SR경제&라이프] 시중은행, 위험가중자산↑…코로나19 지원에 자본여력 ‘위험’ icon[SR경제&라이프] 윤석헌 금감원장 “예대율 규제 등 한시적 완화 추진할 것” icon[SR경제&라이프] 우리은행, 미래형 빅데이터 시스템 구축 완료 icon[SR경제&라이프] 우리카드, 화훼농가 돕기 캠페인 icon[SR경제&라이프] 우리금융, 코로나19 지원 크라우드펀딩 실시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