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0.7.11 (토)
사회적 책임 이끄는 인터넷신문
HOME 스포츠/연예 연예
"자존감 없는 사람=자존심↑", '낭만닥터'의 뼈 때리는 대사
  • 정이나 기자
  • 승인 2020.01.14 22:56:08
  • 댓글 0
▲ⓒSBS

[SR(에스알)타임스 정이나 기자] ‘낭만닥터 김사부2’한석규가 의료 과실로 고소당할 위기에 빠졌다.

14일 방송된 SBS 드라마 ‘낭만닥터 김사부2’김사부(한석규)가 장관 보호자로부터 고소당할 위기에 처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국방부 장관의 아들은 수술 실패의 책임을 김사부에게 물었다. 그는 김사부와 돌담병원을 상대로 고소하겠다고 말했다.

또 이날 김사부는 여운영에게“우리는 늘 감사와 고소 사이에 서 있는 사람들”이라고 현실적인 말을 했다.

그러자 여운영은 “원래 자존감 없는 사람들이 자존심이 세다”며 도윤완을 언급했다.

한편 차은재는 수술 녹화 영상을 장관 보호자에게 전달했다. 결국 장관 보호자는 김사부에게 오해를 했다며 사과했다.

정이나 기자  srtimes0311@daum.net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이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