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0.7.15 (수)
사회적 책임 이끄는 인터넷신문
HOME 경제/라이프 금융
[SR경제&라이프] 신한금융, 자경위 개최…조용병 회장 '인적' 구성 주목
  • 전근홍 기자
  • 승인 2019.12.19 09:01:13
  • 댓글 0
▲신한금융그룹 전경 ⓒ신한금융그룹

- 19일, 신한금융 자경위서 자회사 'CEO' 인사 결정

[SR(에스알)타임스 전근홍 기자] 신한금융그룹이 19일 자회사경영관리위원회(자경위)를 개최해 임기만료를 앞둔 자회사 최고경영자(CEO)들의 인사를 마무리한다. 자경위 구성은 조용병 회장을 비롯한 사외이사 4인으로 구성된다. 이 날 열리는 자경위 결정은 조 회장이 지난 13일 연임을 확정지었기에 향후 3년간 그룹의 청사진을 제시하는 형태로 이뤄질 것이란 분석도 나온다.

인사 대상자는 올해 말 임기를 마치는 임영진 신한카드 사장, 김희송 신한대체투자운용 사장, 유동욱 신한DS 사장, 배일규 아시아신탁 사장과 내년 2~3월 임기가 종료되는 남궁훈 신한리츠운용, 정문국 오렌지라이프 사장, 서현주 제주은행장 등이다.

임영진 신한카드 사장은 연임이 유력할 것으로 예측된다. 카드업황의 침체에도 업계 1위의 안정적인 실적을 유지했다는 평가를 받았기 때문이다. 실제 신한카드의 올해 3분기 누적 당기순이익은 4,111억 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 보다 3.9% 증가했다. 임 사장은 지난 2017년 3월 취임 이후 1년 연임해 ‘2+1’의 임기를 채웠다.

자회사로 편입된 오렌지라이프와 아시아신탁 대표이사의 연임 여부에도 이목이 쏠린다. 안정화가 필요한 시기란 전망에서 비신한 출신이 정문국 오렌지라이프 사장과 배일규 아시아신탁 사장의 연임 가능성에 무게가 실린다.  

전근홍 기자  jgh2174@naver.com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근홍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SR경제&라이프] 조용병 신한금융회장 ‘채용비리’ 혐의…검찰, 징역 3년 구형 icon[SR경제&라이프] 시중은행, ‘유동성커버리지’ 규제비율 ‘턱걸이’ icon[SR경제&라이프] 조용병 신한금융회장, 계열사 신입직원 대상 강연 icon[SR주간브리핑] 구자경 LG명예회장 별세, 한남3구역 조합 ‘재입찰’ icon[SR포커스] 조용병 신한금융회장 사실상 연임…차기 회장 후보로 단독 추천 icon[SR경제&라이프] 신한·KB·하나·우리, '실탄확보'…인수합병 본격화 icon[SR경제&라이프] 신한은행, 국가고객만족도(NCSI) 은행부문 3년 연속 1위 icon[SR사회공헌] 신한금융, 아이들을 위한 ‘밝은 미래 만들기’ 봉사활동 실시 icon[SR포커스] 조용병 신한금융회장 연임, 내년 초 채용비리재판 선고 ‘변수’ icon[SR지배구조] 신한금융 ‘주주추천 사외이사 공모제’ 상시 운영 icon[SR경제&라이프] 신한금융, 조용병 2기구성 완료…임영진 신한카드 사장 연임 등 icon[SR경제&라이프] 신한금융, 2023년까지 스타트업 2천개 투자 지원 icon[SR경제&라이프] 신한은행, 창업진흥원과 자금 수탁 및 주거래은행 업무협약 icon[SR경제&라이프] 신한금융, SK그룹과 두 번째 사회적기업 지원 펀드 결성 icon[SR경제&라이프] 조용병 신한금융회장 "일류신한 도약 위한 원년 돼야" icon[SR경제&라이프] 신한금융, 새해 선물 IRP 이벤트 실시 icon[SR경제&라이프] 신한카드, 불황 속 희망퇴직 실시 icon[SR경제&라이프] 신한카드, '사회적 거리두기' 근무환경 구축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