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0.2.24 (월)
사회적 책임 이끄는 전문미디어
HOME 경제/라이프 IT·통신
[SR동정] 한상혁 방통위원장, “5G 소모적인 마케팅, 과열경쟁 지양해달라”
  • 김수민 기자
  • 승인 2019.10.15 16:28:14
  • 댓글 0
▲(왼쪽부터) 황창규 KT 회장, 한상혁 방송통신위원회 위원장, 박정호 SK텔레콤 사장, 하현회 LG유플러스 부회장. ⓒ방송통신위원회

- ‘제10회 방송통신 이용자주간’ 개최…통신3사 CEO 참석

[SR(에스알)타임스 김수민 기자] 방송통신위원회와 한국정보통신진흥협회는 이용자 중심의 안전하고 편리한 방송통신서비스 이용문화 확산을 위해 ‘제10회 방송통신 이용자주간’ 행사를 15일부터 17일까지 3일 간 서울 대학로 마로니에공원에서 개최한다.

올해 열 돌을 맞는 방송통신 이용자주간은 ‘5G시대! 이용자가 중심이 되는 편리한 세상’이라는 슬로건을 걸고 통신사업자 및 유관기관 등이 참여해 ▲15일 ‘기념식’과 ‘이용자보호업무 우수사업자 시상 및 사례 발표회’ ▲16일 서비스 활용 및 피해예방교육 ▲17일 초고속인터넷분야 ’피해구제기준 협약식’과 ‘5G시대의 통신이용자 보호방안 세미나’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될 예정이다.

이용자주간 행사 첫날인 10월 15일 방송통신위원회 한상혁 위원장은 행사에 참석한 통신3사 CEO와 오찬을 가졌다.

한 위원장은 이 자리에서 그간 통신사가 이용자 권익을 위해 노력했으나 소비자 민원 중 통신 분야가 상위권을 차지하는 것에서 알 수 있듯이 아직 이용자의 눈높이에 미치지 못하는 부분도 많다고 지적하고 이용자 보호를 위해 더욱 노력해 줄 것을 요청했다. 

특히 세계 최초로 상용화한 5G 서비스의 통신품질 향상을 위해 최선을 다해 달라고 강조하고, 최근 통신시장이 혼탁해졌다는 지적이 있는 만큼 소모적인 마케팅 과열경쟁을 지양하고 요금과 서비스 경쟁에 매진하는 등 이용자 권익 증진을 위해 힘써 달라고 주문했다.

또한 국내 방송통신 생태계의 발전과 콘텐츠 산업발전을 위해 망 이용대가 등과 관련하여 국내외 인터넷 기업간 역차별을 해소하고 대중소 기업간 상생발전 할 수 있도록 통신사가 적극 협조해줄 것을 당부했다.

오찬에 이어 오후 2시부터 마로니에공원 다목적홀에서 열린 기념식에서 한 위원장은 황창규 KT 회장, 박정호 SKT 사장, 하현회 LGU+ 부회장, 김형진 한국알뜰통신사업자협회 회장, 양환정 한국정보통신진흥협회 부회장과 함께 ‘5G 시대 이용자보호 비전 선포식’을 개최했다.

이날 선포될 비전은 ▲이용자보호 최우선 원칙 ▲소모적 경쟁 지양 및 부당한 차별 금지 ▲알권리 등 이용자 권리 보장 ▲사회 취약계층과 어린이청소년 보호 ▲이용자 피해 예방 노력 등 5가지 사항이다.

한 위원장은 기념사에서 “통신이용자 보호는 정부 정책, 이용자 편의를 가장 소중한 가치로 생각하는 통신사업자의 의지, 이용자의 역량 강화라는 삼박자가 맞아 떨어져야 결실을 맺을 수 있다”면서, “방통위는 국민 누구나 차별 없이 통신복지의 혜택을 골고루 누릴 수 있도록 열린 자세로 국민의 의견을 넓게 청취하고 새로운 환경에 걸맞은 이용자 보호 정책을 만들어 가겠다”고 밝혔다.

 

김수민 기자  k8silver2@daum.net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수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