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19.11.20 (수)
사회적 책임 이끄는 전문미디어
HOME 경제/라이프 금융
[국정감사 2019] 국회 정무위, '우리‧하나은행장'…'종합국감' 출석 '추진'
  • 전근홍 기자
  • 승인 2019.10.04 16:47:47
  • 댓글 0
▲민병두 국회 정무위원회 위원장 ⓒ연합뉴스TV 화면 캡쳐

- 오는 21일 종합국감서 증인출석 놓고…여‧야 간사 ‘협의중’

- 김정훈 의원 “우리‧하나은행장 교묘히 국감 날 피해 해외 출장”  

 

[SR(에스알)타임스 전근홍 기자] 국회 정무위원회가 해외 금리 연계형 파생결합상품(DLF‧DLS) 손실 사태로 물의를 빚은 우리‧하나은행장의 국정감사 증인출석을 재차 추진한다.

‘국회에서의 증언·감정 등에 관한 법률’에 따라 국감 증인에게 7일 전까지 출석요구서를 전달해야 한다. 이에 오는 8일 금융감독원 국정감사에는 두 은행의 행장 출석은 불가능하다. 따라서 오는 21일 종합국감에서 손태승 우리은행장과 지성규 하나은행장이 출석하는 방안이 유력시 되고 있다.

4일 민병두 국회 정무위 위원장은 국회에서 열린 금융위원회 국정감사에서 “DLS, DLF 관련 우리‧하나은행의 부행장급 증인이 채택돼 있는 상황”이라며 “국민적 공분을 샀던 중대한 사건인 만큼 행장이 종합 국감 때 중언하도록 여야 간사 협의를 해달라”고 말했다.

이 같은 발언은 김정훈 자유한국당 의원의 제안에 따른 것이다. 이날 김정훈 의원은 “손 행장과 지 행장이 국감 증인 출석을 피해서 해외 출장을 떠났다”면서 “이런 도피성 해외 출장을 하고 있다는 자체가 저는 잘못을 시인하는 거라고 보고 있다”고 일갈했다. 그는 이어 “DLF 관련 증인들을 채택해서 사태도 정확하게 파악하고 피해자들을 구제할 수 있는 방법을 강구해야 한다”고 요청했다.

손태승 우리은행장은 글로벌 투자 유치 목적의 기업설명회(IR)를 위해 중동·유럽 등을 7박8일 방문하는 일정으로 출국해 9일에 돌아온다. 이달 중순에도 북미 지역의 기업설명회를 잡아 놨다. 지성규 하나은행장은 베트남 국영상업은행(BVID)의 지분 15% 인수 관련, 실무협의차 출국했다가 현재는 국내 일정을 소화하고 있다.

전근홍 기자  jgh2174@naver.com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근홍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국정감사 2019] 은행 DLF 판매계좌 급증…사모펀드 규제 완화 영향 icon[국정감사 2019] 은성수 금융위원장 “DLF사태, 근본적 개선 필요” icon[기자수첩] 우리·하나은행장, 그들만 모르는 ‘사과의 기술’ icon[SR경제&라이프] 지성규 KEB하나은행장 사과 “손님 보호 위해 최선의 노력 다할 것” icon[SR경제&라이프] 심의기록까지 조작해 'DLF' 판매…은행·증권사 icon[SR경제&라이프] 국감 역풍 피한 우리·하나은행…DLF사태, '행장' 증인 채택 무산 icon[국정감사 2019] 우리‧하나은행 DLF사태…“사기 판매일 수 있다” icon[국정감사 2019] 존리 구글코리아 대표, “망 사용료, 사업 기밀” icon[SR경제&라이프] 우리은행, 미국 금융당국 내부통제 종합검사 합격점 icon[SR경제&라이프] 우리은행, 퇴직연금 수익률 개선 위한 서비스 강화 icon[국정감사 2019] KB생명·메리츠화재, 불완전판매 증가폭 1위 ‘불명예’ icon[국정감사 2019] 윤석헌 금감원장 “DLS·DLF사태 투자자보호 소홀했던 사안” icon[국정감사 2019] 하나은행, DLF사태 ‘전사기록’ 삭제…형사처벌 가능성 농후 icon[SR경제&라이프] 우리은행, 동대문 제일평화시장 화재피해기업 금융지원 실시 icon[국정감사 2019] 우리은행, 손태승 행장 ‘국감출석’ 저지…‘로비행태’ 물의 icon[SR경제&라이프] 우리은행, '우리사랑나눔 복합센터' 개설 icon[SR경제&라이프] 하나금융연구소 “오픈뱅킹 시대 맞는 플랫폼 추진해야” icon[SR경제&라이프] 금감원, 상장사 감사인 지정 사전통지 icon[SR경제&라이프] 우리은행 "DLF사태 반복하지 않을 것" icon[국정감사 2019] 우리은행, 손태승 행장 국감출석 여력 ‘충분’…회피성 출장 논란 icon[SR경제&라이프] ‘DLF’ 사태 원흉 하나은행…'소비자중심경영' 인증홍보 '물의' icon[국정감사 2019] 윤석헌 금감원장 “DLF는 금융사가 만든 도박”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