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19.9.21 (토)
사회적 책임 이끄는 전문미디어
HOME 경제/라이프
[SR경제&라이프] 국토부, '택시산업-플랫폼' 간 상생 방안 논의
  • 심우진 기자
  • 승인 2019.06.14 10:38:09
  • 댓글 0

- 14일, 교통 플랫폼 간담회서 택시산업·플랫폼 간 상생발전 방안 모색

[SR(에스알)타임스 심우진 기자]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는 14일 택시산업과 모빌리티 플랫폼 간 상생발전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교통 관련 플랫폼 업체가 다수 포함된 코리아 스타트업포럼과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간담회에는 플랫폼 기술과 택시의 결합, 규제 혁신형 플랫폼 택시 등에 대해 논의하고 업계의 의견을 수렴하기 위해 마련됐다. 운송 플랫폼과 관련한 새로운 시장을 창출함과 동시에 택시와의 상생틀을 구축할 수 있는 방안들이 논의됐다..

이 자리에서 정경훈 국토부 교통물류실장은 “플랫폼 업계와 택시업계가 국민들의 교통편익 향상을 위해 규제 혁신형 플랫폼 택시를 출시하기로 합의한 만큼 합의사항의 이행이 중요하다”면서 “정부는 택시와 공유경제의 상생과 갈등해소를 위해 업계와의 소통을 더욱 강화할 것이며 앞으로 플랫폼 업계에서 규제개선 방안 등 다양한 아이디어를 제시해 줄 것”을 당부했다.

이에 대해 국토부와 코리아 스타트업포럼은 규제 혁신형 플랫폼 택시의 논의에 다양한 스타트업의 목소리가 반영되어야 한다는데 인식을 같이 하며 이를 위해 적극적으로 협력하기로 했다.

국토부는 업계와의 소통을 바탕으로 플랫폼과 택시가 결합한 새로운 시장을 만들어 두 업계가 상생 발전하는 한편, 국민들이 편리한 택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는 방안을 구체화해 나갈 계획이다.

▲국토교통부 로고.

심우진 기자  site21@daum.net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심우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