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19.1.16 (수)
사회적 책임 이끄는 전문미디어
HOME SR포커스/해외SR
[해외SR] 브라질에서 20대 여성 ufc 선수가 남성 강도 제압해 화제
  • 심우진 기자
  • 승인 2019.01.09 10:29:08
  • 댓글 0
▲비아나 선수와 그녀에게 심하게 얻어맞은 남성 강도

- "총을 가지고 있다"고 협박하는 순간 스트레이트 두 방, 발차기, 목조르기

[SR(에스알)타임스 심우진 기자] 브라질에서 20대 여성 ufc(종합격투기) 선수에게서 금품을 빼앗으려던 한 남성강도가 심하게 얻어맞고 경찰에 체포되는 사건이 발생했다.

지난 6일 브라질의 리우데자네이루에 사는 여성 ufc 선수인 폴랴나 비아나(26)는 집밖에서 호출한 우버 택시를 기다리고 있었다. 그런데 한 남성이 다가와 시간을 물었다. 그리고는 “스마트폰을 내놓으라”며 “나는 총을 가지고 있다”고 협박했다. 그리고는 바로 총을 꺼내려 했다.

그 순간 비아나는 강도의 얼굴에 스트레이트 두 방을 날렸다. 곧 이어 발차기로 얼굴을 강타했다. 그리고 등 뒤에서 목조르기로 강도를 꼼짝 못하게 만들고 경찰이 도착하자 인계하였다.

비아나는 경찰에 붙잡혀가는 강도의 사진을 찍어서 온라인에 올렸다. 심한 타박상을 입은 강도의 얼굴 사진은 온라인으로 전세계에 퍼져 큰 화제가 되었다.

심우진 기자  site21@daum.net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심우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