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18.11.12 (월)
사회적 책임 이끄는 전문미디어
HOME 인권
[SR인권] 목사 10대 성폭력, 8년동안 20세~24세 20여명 '성적 학대 착취 의혹'
  • 조인숙 기자
  • 승인 2018.11.06 12:15:56
  • 댓글 0
▲ⓒ픽사베이

-목사 10대 성폭력 의혹, "부모 다음으로 널 사랑해"…그루밍 성폭행

[SR(에스알)타임스 조인숙 기자] 인천 부평구의 한 교회 목사가 여러 명의 여학생 신도들과 친밀한 관계를 이용해 ‘그루밍 성폭력’을 저질렀다는 의혹이 제기됐다. 

 
5일 한겨레 보도에 따르면 대한예수교장로회 소속 목사 A씨(35)에게 피해를 당했다는 교회 여학생은 26여명인 것으로 알려졌다.
 
청년부 목사였던 A씨(35)는 전도사 시절인 2010년께부터 올해 초까지 교회에 다니는 10대와 20대 여성 신도 20여명을 대상으로 ‘그루밍 성폭력’을 저질렀다는 의혹을 받고 있다. 논란에 휩싸인 목사는 현재 필리핀에 머무르고 있다.

피해자 가운데는 중학교 3학년이었던 2010년부터 8년 동안 해당 목사와 연인관계인 줄 알고 여러 차례 성관계를 맺은 피해자도 있고 고등학교 2학년 때 해당 목사와 성관계를 맺은 피해자도 있는 것으로 알려져 충격을 주고 있다. 현재 피해자들의 나이는 20세에서 24세다.

중학교 3학년 때부터 A씨로부터 성폭력을 당했다는 피해자는 “부모 다음으로 너를 사랑한다는 말을 많이 했다”며 “성관계까지 맺는 일이 반복됐지만 이해해주고 신뢰하는 사람이었기 때문에 계속 혼란스러웠다”고 털어놨다.
 
그루밍(grooming) 성폭력이란 피해자가 심리적으로 힘들 때를 가해자가 자신을 의존하고 있다는 점을 이용해 성적으로 학대하거나 착취하는 행위를 의미한다.
 


조인숙 기자  srtimes0311@daum.net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인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