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18.10.19 (금)
사회적 책임 이끄는 전문미디어
HOME SR포커스/해외SR
[SR포커스]“공포의 붉은불개미 또 발견, 뻥 뚫린 검역”... 인천·부산·대구 이어 안산서 1,000마리
  • 심우진 기자
  • 승인 2018.10.08 17:55:43
  • 댓글 0
▲경기도 안산 반월공단 청소기 수입업체 창고에서 붉은불개미 1,000여마리가 발견됐다. (방송화면 캡쳐)

- 이번에는 안산 반월공단, 중국산 청소기 업체 창고에서 발견

- 붉은불개미에게 물릴 경우 통증, 가려움, 현기증, 과민성 쇼크 등 일으킬 수 있어

[SR(에스알)타임스 심우진 기자]  8일 오전 경기 안산시에 있는 스팀청소기 업체 물류창고에서 붉은 불개미 1,000여 마리가 발견돼 환경 당국이 긴급 방제에 나섰다. 

경기도 안산시 단원구 반월공단 소재 스팀청소기 전문 제작 업체의 물류창고에서 8일 오전 10시 30분 경에 붉은불개미가 발견됐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안산시와 농림축산검역본부 등이 현장에서 개체를 조사한 결과 붉은불개미로 확인됐고 개체수는 1,000마리 정도인 것으로 알려졌다. 중국에서 OEM 방식으로 제작해 들여온 무선청소기를 적재한컨테이너 내부에서 발견됐다.

이 컨테이너는 지난달 8일 중국 광둥(廣東)에서 출발해 같은달 10일 인천항에 도착했으며 이날 오전 6시 20분 경 안산 반월공단 창고로 옮겨진 것으로 파악됐다. 환경부 관계자는 "정확한 검사 결과를 얻기 위해 개체 샘플을 채취해 검사하고 있다"고 말했다.

붉은불개미는 독개미라고도 불리우며 몸 안에 강력한 독성물질을 가지고 있어 물릴 경우 극심한 통증과 가려움증, 발진이 동반된다. 심할 경우 호흡곤란, 현기증, 과민성 쇼크 등을 일으킬 수 있다. 최초발견자인 수입사 직원들은 제품하역 작업 중 붉은불개미를 발견하여 당국에 신고한 것이다.  관계 당국은 현장에 대한 긴급 방제 작업을 벌이는 동시에 역학조사를 진행하고 있다고 전했다.

한편, 지난해 9월에 부산항 컨테이너 야적장에서 붉은불개미가 발견된 이후 올해 6월 부산항, 7월 인천항, 지난달에는 대구 건설 현장에서 붉은불개미가 발견되는 등 점점 우리나라 생태계로 확산될 조짐을 보이고 있어 관계당국을 긴장하게 하고 있다.

심우진 기자  site21@daum.net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심우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