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19.10.15 (화)
사회적 책임 이끄는 전문미디어
HOME 노동 금융
[SR노동]우리은행, 10월부터 주 52시간 근무...영업점 아침회의도 폐지
  • 심우진 기자
  • 승인 2018.08.30 15:03:45
  • 댓글 0

- 새로운 근로문화 정립에 노사 합의 

[SR(에스알)타임스 심우진 기자]  우리은행이 시중은행 가운데 최초로 주 52시간 근무제를 10월에 조기 도입한다.

우리은행 노사는 전 영업점과 부서에서 주 52시간제를 실시하기 위해 근무형태 개선, 제도 도입 및 보완, 새로운 근로문화 정립 등을 추진하기로 합의했다고 30일 발표했다.

연장근무가 많은 영업점과 부서는 인원을 추가 배치하고 근무시간을 조정할 계획이다. 인원 충원이 필요하면 추가 채용도 검토한다.

이미 시행 중인 PC-오프제와 대체휴일제를 개선하고 탄력근로제도 실시한다. 또 영업점에서 아침 회의도 사라진다. 

손태승 우리은행장은 "내년 7월까지 유예기간이 남았지만 직원들의 진정한 일과 삶의 균형을 위해 시중은행 최초로 조기, 전면 도입을 결정했다"며 "'일과 가정의 양립'이 우리은행의 기업문화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박필준 노조위원장은 "이번 노사합의는 주 52시간 근무제의 조기 도입과 안정적인 정착의 초석이 될 것"이라며 "안정적으로 정착될 수 있도록 노사가 적극 협력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심우진 기자  site21@daum.net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심우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