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2.5.24 (화)
사회적 책임 이끄는 인터넷신문
HOME 사회공헌 산업
[SR 사회공헌] 기아차 ‘그린 라이트 카드’ 자동차로부터 우리 아이 지킨다
  • 최헌규 기자
  • 승인 2018.05.24 16:21:36
  • 댓글 0
▲ 기아자동차는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어린이 교통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그린 라이트 카드’를 달아주는 캠페인을 진행한다. ‘그린 라이트 카드’는 자동차 전조등을 반사해 초등학생들을 운전자의 눈에 잘 띄게 함으로써 움직이는 안전 표지판 역할을 수행하는데, 어린이 교통사고를 감소시켜주는 효과가 있어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사진=기아자동차)

-창립기념일 ‘기아 창립기념 봉사주간’ 그린 라이트 카드 캠페인 진행

-임직원 봉사주간과 연계 초등 신입생에 8만여 개 배포 

[SR(에스알)타임스 최헌규 기자] 기아자동차가 어린이들의 자동차 사고를 예방할 수 있는 그린 라이트 카드를 직접 배포하는 등 창립기념일을 맞아 사회공헌활동을 통해 그 의미를 더한다.

기아자동차는 창립기념일인 25일을 전후해 2주간(5/16~5/30)을 임직원 봉사활동 주간인 '기아 창립기념 봉사주간'으로 지정하고 특별 봉사활동을 펼친다고 24일 밝혔다.

올해로 네 번째인 기아자동차 창립기념 봉사주간은 기아자동차의 사회공헌 공유가치인 ‘Mobility(보편적 이동권 실현)’를 주제로 매년 실시해왔다.

기아자동차는 창립기념 봉사주간 동안 임직원 1000여명이 자발적으로 본사와 생산 공장이 소재한 서울, 경기, 광주 권역을 비롯해 지역본부 및 서비스센터 등 전국 각지에서 봉사활동을 실시한다.

특히 기아자동차는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어린이 교통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그린 라이트 카드’를 달아주는 캠페인을 진행한다.

‘그린 라이트 카드’는 자동차 전조등을 반사해 초등학생들을 운전자의 눈에 잘 띄게 함으로써 움직이는 안전 표지판 역할을 수행하는데, 어린이 교통사고를 감소시켜주는 효과가 있어 큰 호응을 얻고 있다.

기아자동차는 창립기념 봉사주간 동안 8만여 개의 카드를 제작해 서울을 비롯한 전국 사업장 주변 600여 개의 초등학교 신입생들의 가방에 달아준다.

기아자동차는 대상 학교를 점진적으로 확대해 최종적으로 2020년까지 60만여 명의 전국 모든 초등학교 1학년들에게 ‘그린 라이트 카드’를 보급할 계획이다.

▲ 기아자동차는 창립기념일인 25일을 전후해 2주간을 임직원 봉사활동 주간인 '기아 창립기념 봉사주간'으로 지정하고 특별 봉사활동을 펼친다. 창립기념 봉사주간 동안 8만여 개의 카드를 제작해 서울을 비롯한 전국 사업장 주변 600여 개의 초등학교 신입생들의 가방에 달아준다. (사진=기아자동차)

기아자동차 임직원들은 손수 포장한 ‘그린 라이트 카드’를 초등학생들의 가방에 달아주면서, 등·하교지도와 ‘안전한 등하굣길 만들기’ 등의 안전교육도 함께 진행해 실질적인 교통사고 예방에 힘쓰고 있다.

또 이번 봉사주간엔 교통안전공단과의 협약을 통해 교통안전교육의 수준을 높여 진행하며 어린이 교통사고 예방을 위한 노력을 함께한다.

아울러 기아자동차의 해외 생산법인도 창립기념 봉사주간에 참여해 현지 여건에 맞는 봉사활동을 진행했으며 앞으로 참여 해외법인을 더욱 확대해 전 세계적으로 통합된 봉사주간을 실시할 계획이다.

기아자동차 관계자는 "그린 라이트 카드를 통해 어린이들이 안전하게 등·하교 할 수 있길 바란다”며 “특히 올해부터 4개 주요 해외생산법인이 참여했는데 앞으로 이를 확대해 전 세계적인 창립기념 봉사주간으로 발전시켜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최헌규 기자  donstopme@hanmail.net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헌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