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3.2.2 (목)
사회적 책임 이끄는 종합인터넷신문
HOME 사회공헌 산업
[SR사회공헌] 이마트, 미판매 신선식품 기부 나서
  • 박현주 기자
  • 승인 2022.11.30 10:00:53
  • 댓글 0
▲(사진 왼쪽부터) 양금연 성북구푸드마켓 센터장, 이승로 성북구청장, 강정모 이마트 판매2담당이 지난 29일 협약식 후 기념 사진을 촬영했다. ⓒ이마트

[SRT(에스알 타임스) 박현주 기자] 이마트가 성북구청, 성북구푸드뱅크마켓과 함께 미판매 신선식품 기부에 나선다.

이마트는 지난 29일 성북구청에서 성북구청, 성북구푸드뱅크마켓과 미판매 신선식품 기부에 관한 협약을 맺었다고 30일 밝혔다.

협약식에는 이승로 성북구청장, 강정모 이마트 판매2담당, 양금연 성북구푸드뱅크마켓 센터장이 참가했다.

이마트는 먹을 수 있지만 버려지는 신선식품의 기부를 통해 자원 가치를 재창출하고자 해당 캠페인을 기획했다.

현재는 폐점 후 판매되지 않은 신선식품들은 전량 폐기 처리해왔으나 폐점 직전 기부대상상품과 폐기상품을 분류해 기부에 적합한 상품들은 푸드뱅크를 통해 무료 급식소 등에 기부할 계획이다.

이마트는 기부 품목이 선도가 중요한 신선식품인 만큼 엄격한 자체 분류 기준을 세워 기부에 나설 계획이다. 예로 신선식품 원재료 냉동상품 중 해동 후 판매되는 품목은 전 품목 기부하지 않고 계란은 전체 중 20% 이하로 일부가 파손된 상품에 한해 기부한다.

기부한 신선식품은 선도가 저하되지 않도록 푸드뱅크의 냉장·냉동 콜드체인 시스템을 통해 무료급식소 등 시설로 전달된다. 시설에서도 신선도 및 위생 안전을 위해 기부 받은 식품은 전량 당일 사용할 방침이다.

이경희 이마트 ESG담당은 "미판매 신선식품 기부는 자원 순환, 소외계층 식생활 개선, 비용 절감 등의 효과로 환경과 사회, 기업 모두에게 이익을 주는 캠페인"이라며 "이마트는 앞으로도 환경과 사회를 위해 다양한 ESG 활동을 펼쳐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박현주 기자  gozldgo20@naver.com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현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