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3.1.31 (화)
사회적 책임 이끄는 종합인터넷신문
HOME 사람들 인사
[SR재계] 현대중공업그룹, 사장단 인사 단행
  • 전근홍 기자
  • 승인 2022.11.02 16:10:13
  • 댓글 0
▲(왼쪽부터) 김형관 사장, 신현대 사장, 이동욱 사장, 최철곤 사장. ⓒ현대중공업그룹

[SRT(에스알 타임스) 전근홍 기자] 현대중공업그룹이 주요 계열사에 대한 사장단 인사를 2일 단행했다.

이날 인사에서 김형관 현대삼호중공업 대표이사 부사장이 사장으로 승진해 현대미포조선 대표이사로 자리를 옮겼다. 빈 자리가 된 현대삼호중공업 대표이사 자리엔 신현대 현대미포조선 사장이 내정됐다.

이동욱 현대두산인프라코어 부사장도 이번에 사장으로 승진했다. 승진과 함께 계열 건설기계 부문 3사 중 하나인 현대제뉴인 대표이사로 자리를 옮겼다. 현대제뉴인은 현재 중간지주회사다.

이 사장은 건설기계 기술 분야에서 오랫동안 일해 온 경험과 전문성을 바탕으로 건설기계 사업을 세계 톱5로 끌어올리기 위한 기술 개발 총괄 역할을 맡게 됐다.

최철곤 현대건설기계 대표이사 부사장도 사장으로 승진했다. 최 사장은 볼보건설기계와 두산인프라코어의 공장 혁신을 직접 수행한 경험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현대건설기계의 생산 혁신과 스마트 공장으로의 변화를 이끌 주역으로 평가받는다.

현대중공업그룹 관계자는 “현대미포조선과 현대삼호중공업의 대표이사가 서로 자리를 옮긴 것은 양사의 장점은 강화하고 부족한 점은 보완하는 기회로 삼기 위한 것”이라며 “건설기계 부문의 사장단 인사는 지난해 인수한 현대두산인프라코어와의 시너지를 창출하고 양사의 기술 개발 역량을 더욱 강화하기 위한 것”이라고 말했다. 

전근홍 기자  jgh2174@naver.com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근홍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SR산업] 한영석 현대重 부회장, '제3회 지니어워즈' 수상 icon[SR사회공헌] 현대중공업그룹, 자립준비청년·보호아동에 14억원 지원 icon[SR산업] 현대重그룹 '가스텍'서 미래선박 패러다임 전환 선도 icon[SR산업] 한국조선해양, 초대형 LPG운반선 3척 3,917억원 수주  icon[SR산업] "100년 미래 향한다" 현대重그룹, 창립 50주년 '사사' 발간 icon[SR산업] 현대重그룹-서울대 '스마트 오션 모빌리티' 융합전공 개강 icon[SR산업] 현대重, 신개념 '돛' 개발…"친환경 선박 고도화" icon[SR산업] 현대중공업그룹, 중부지방 수해 복구 성금 5억원 기탁 icon[SR산업] 현대重, 차세대 이지스함 '정조대왕함' 진수 icon[SR산업] 권오갑 현대重그룹 회장, 석달만에  사장단 재소집…악화된 경영환경 속 활로 모색 icon[SR재계]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 고 손복남 CJ고문 빈소 조문 icon[SR재계] 삼성·SK·LG·롯데·현대백화점, 연말 인사 앞둬…기업 생존 전략 강구 icon[SR사회공헌] 현대중그룹 건설기계 3사, 첫 합동 ‘봉사의 날’ 전국서 실시 icon[SR산업] 현대중공업그룹, 2022년도 임원인사 단행 icon[SR산업] 현대중공업그룹, ‘CES 2023 혁신상’ 9개 수상 icon[SR산업] 현대중공업그룹, 선박용 전기추진솔루션 국내 최초 상용화 성공 icon[SR산업] 현대重그룹, CES 2023서 ‘오션 트랜스포메이션’ 미래전략 제시한다 icon[SR산업] 현대중공업그룹, 사명 변경…‘HD현대’로 새출발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