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2.12.8 (목)
사회적 책임 이끄는 종합인터넷신문
HOME 경제/라이프 유통
[SR유통] 해태제과, 친환경 과자공장 아산공장 준공
  • 박은영 기자
  • 승인 2022.07.13 18:28:14
  • 댓글 0
▲12일 해태제과 아산공장 준공 제막식을 하는 (왼쪽부터) 신정훈 해태제과 대표이사, 윤영달 크라운해태제과 회장, 윤석빈 크라운해태홀딩스 대표이사. ⓒ해태제과

- 계획보다 2개월 앞서 최신 기술 적용한 친환경 과자공장 신축

- 홈런볼, 에이스, 후렌치파이 등 연간 2200억원 생산능력 보유

[SRT(에스알 타임스) 박은영 기자] 해태제과는 지난 12일 충남 아산시 음봉면에서 아산공장 준공식을 열고 본격적인 생산을 13일 시작했다. 친환경 기술을 적용한 환경․사회․지배구조(ESG)형 최신 과자공장이다.

당초 계획보다 2개월 앞당겨 완공된 해태제과 아산공장은 총 1만4,000㎡(4,300평)규모로 건립됐다. 토지를 제외하고 총 450억원의 예산을 투입해 친환경 과자공장으로 신축했다.

이날 준공식에는 윤영달 크라운해태 회장, 신정훈 해태제과 대표이사와 이태규 아산시 부시장 등 300여명이 참석했다.

신축된 아산공장에서는 해태제과 주력제품인 ▲홈런볼 ▲에이스 ▲후렌치파이가 생산된다. 연간 최대 생산 능력은 2,200억원 규모로 해태제과는 연간 1조원이 넘는 과자를 생산할 수 있게 된다.

해태제과는 천안공장(1993년) 이후 30년 만에 과자공장을 신축했다. 그간 천안, 광주, 대구공장에 있던 주력 제품의 생산설비를 중부권인 아산에 구축한 것이다. 생산제품의 전국 유통을 위한 물류 효율성이 2배 이상 높아질 것으로 예상된다.

아산공장은 최신기술을 적용한 친환경 과자공장이다. 2,800평 규모의 태양광 발전설비를 공장지붕에 설치했다. 태양광을 이용한 전력생산이 연간 2억원을 넘어 공장의 소비전력을 대폭 절감한다.

또한 저(低)녹스 친환경 보일러로 공장가동 과정에서 발생하는 이산화탄소도 절반 수준으로 낮춘다. 에어컨프레셔 같은 설비는 효율이 높은 에너지 절감형 유틸리티로 전기 사용량을 20% 이상 낮추고, 최신 필터링 설비를 적용해 오염물질을 사전에 분리해 안전한 폐수만 배출하게 된다.

한편, 해태제과는 아산공장에서 생산되는 홈런볼의 플라스틱 트레이를 대신하는 친환경 소재는 10월부터 적용된다. 홈런볼 생산라인에 친환경 설비공정을 추가로 설치해 새로운 소재의 트레이로 변경할 계획이다.

해태제과 관계자는 “아산공장 준공은 해태제과의 새로운 도약을 이끌 탄탄한 토대를 마련했다는 의미다”며 “주력제품의 안정적인 생산체제를 완성하고, 물류 효율성이 대폭 강화되어 더 높은 시장경쟁력도 갖추게 되었다”고 말했다.

박은영 기자  horang00313@naver.com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은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