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2.8.13 (토)
사회적 책임 이끄는 종합인터넷신문
HOME 경제/라이프
[SR산업] SM하이플러스, 온라인커머스 판매량 역대 최대실적 달성
  • 최형호 기자
  • 승인 2022.04.27 10:09:15
  • 댓글 0
ⓒSM하이플러스

[SRT(에스알 타임스) 최형호 기자] SM그룹(회장 우오현) 서비스부문 계열사인 SM하이플러스의 선불하이패스카드가 온라인커머스를 통해 지난해 판매량이 코로나 이전인 2018년도에 비해 2021년 말 현재 350% 증가하면서 역대 최대실적을 달성했다.

SM하이플러스는 지난해 온라인판매량은 약 85,000매로 역대 최대 실적을 달성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는 2018년 대비 약 350% 이상 증가한 것으로 코로나 확산시기 고객들이 비대면 구매 서비스인 온라인 쇼핑 이용이 늘었기 때문이다.

특히 고속도로 휴게소와 영업소에서만 구매 가능하던 선불하이패스카드를 누구나 손쉽게 구매할 수 있도록 상품 자체의 성질을 바꾸고 하이패스카드의 빠른 보급을 위해 지난2018년 부터 다양한 판로를 개척하면서 준비해 온 결과가 최대 실적으로 이어진 것으로 SM하이플러스는 보고 있다. 

SM하이플러스의 선불하이패스카드는 기존 고속도로휴게소, 영업소 외 전국 어디서나 볼 수 있는 5대 편의점에서 모두 구매할 수 있게 판로를 확대해 왔다. 이와함께 선불하이패스카드 판로를 온라인 쇼핑으로 확대한 것이 코로나 펜데믹상황에서도 보급량을 유지할 수 있었다. 

또한 쿠팡로켓배송을 비롯해 국내 대형쇼핑몰과 오픈마켓 등 대부분의 온라인 쇼핑몰에서 비대면으로 안전하게 구매할 수 있는 판로를 안정적으로 구축해 온 것이 주효했다.

쿠팡-로켓배송은 구매 후 바로 사용해야 하는 하이패스카드 특성상, 주문 후 다음 날 즉시 수령이 가능해 온라인마켓 중 가장 빠른 성장을 보였다. 2018년 대비 2021년도 성장률은 458%에 달한다.

SM하이플러스 관계자는 "온라인 판매량 증가는 현재 고객들의 니즈를 보여주는 결과"라며 "하이패스카드도 이젠 방문구매가 아닌 필요하면 온라인으로 주문이 가능한 제품이라는 점을 알리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SM하이플러스 하이패스카드는 온라인 쇼핑몰뿐만 아니라 전국 5대 편의점에서 24시간 현금 충천이 가능하며, 부산 지역 우체국에서도 구매할 수 있다.  

최형호 기자  chh0580@daum.net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형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SR산업] SM그룹 티케이케미칼 "보틀 페트칩 기격상승…실적 개선 기대" icon[SR산업] SM그룹 남선알미늄 BI 리뉴얼…"주거 트랜드 반영·고객친화 이미지 강화" icon[SR산업] SM그룹 지코, 벡셀 흡수합병…'SM벡셀'로 새출발 icon[SR산업] SM그룹 벡셀, 2년 연속 임단협 무교섭 타결 icon[SR산업] SM그룹 남선알미늄, GM '올해의 공급사' 11년 연속 수상 icon[SR재계] 우오현 SM그룹 회장, 울산지역 저소득·취약계층 위해 1억원 기부 icon[SR건설부동산] SM경남기업 '용인 경남아너스빌 디센트' 갤러리 개관 icon[SR산업] SM그룹, 국내 첫 초광폭 3,750mm STS후판 출하 icon[SR산업] SM그룹 벡셀, 레저용 오토바이용 배터리 라인업 강화 icon[SR산업] SM티케이케미칼, 1분기 영업익 225억원…전년比 197.3% ↑ icon[SR산업] 동강시스타, 중소기업융합중앙회와 '상생협약 MOU' 체결 icon[SR산업] SM벡셀, 식품용 니트릴장갑 컬러 라인업 확대 icon[SR산업] SM그룹 탑스텐리조트 동강시스타 '스페이스 웍스' 개설 icon[SR건설부동산] SM그룹 건설부문 '안전보건관리 최우수 현장' 발굴 포상  icon[SR산업] SM스틸 "스테인리스 후판, 2023년까지 연산 10만톤 확장" icon[SR산업] SM스틸, 스테인리스 후판 호남권 원스톱 공급 강화  icon[SR산업] SM하이플러스 '여행가는 달' 고속도로 이용 이벤트  icon[SR산업] 우오현 SM그룹 회장, 여주대학교 신임 이사장 취임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