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2.9.25 (일)
사회적 책임 이끄는 종합인터넷신문
HOME 경제/라이프 건설·부동산
[SR건설부동산] 호반건설·대한전선 ‘벤처투자조합 2호’ 신규 결성
  • 박은영 기자
  • 승인 2022.03.07 10:38:34
  • 댓글 0

- 호반건설과 대한전선 초기투자 전용 오픈이노베이션 펀드 결성

- 차세대 콘테크 기업 등 스타트업 집중 육성 계획

[SRT(에스알 타임스) 박은영 기자] 호반건설과 대한전선은 ‘플랜에이치 오픈이노베이션 벤처투자조합 2호’(이하 벤처투자조합 2호)를 결성했다고 7일 밝혔다.

양 사는 벤처투자조합을 결성하고 혁신기술 스타트업 발굴과 육성, 투자를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이번 투자조합 결성은 지난 2020년 벤처투자조합 1호에 이어 두 번째다.

앞서 호반건설은 벤처투자조합 1호를 통해 건설산업 및 스마트시티 관련 초기 스타트업에 적극 투자해 기술검증 및 빠른 사업화를 지원해왔다.

이번 벤처투자조합 2호는 호반건설과 대한전선이 출자조합원으로 참여하고 일부 호반그룹 계열사도 참여한다. 투자조합의 운용은 플랜에이치벤처스에서 맡았다. 벤처투자조합 2호는 단순 투자를 넘어 그룹사와 시너지를 창출할 수 있는 차세대 콘테크(ConTech) 기업, 그린 스마트시티 스타트업 등에 오픈이노베이션을 지원할 계획이다.

현장 실증사업, 해외시장 진출 등 기술 상용화를 위한 협력도 이어간다. 2호 투자조합에 대한전선이 참여함으로써 전력, 통신 분야와 연계한 기술 기반 스타트업 투자가 확대될 전망이다.

대한전선은 중장기 환경 경영 전략인 ‘그린(Green)2030’에 맞춰 신재생에너지, 환경 등과 관련된 스타트업 발굴, 투자도 모색한다.

대한전선 관계자는 “이번 플랜에이치벤처스의 오픈이노베이션 투자조합 참여를 통해 우수 기업에 투자함으로써 사업에 대한 시너지를 창출해 나가겠다”며 “뿐만 아니라 향후 신재생에너지 및 환경·사회·지배구조(ESG) 관련 우수 스타트업을 지속적으로 발굴 및 투자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한편, 호반건설은 최근 오픈이노베이션팀을 신설하고 스마트건설 체계에 대응해오고 있다. 지난 2019년 김대헌 호반그룹 기획총괄사장의 주도로 건설업계 최초의 액셀러레이터 법인 플랜에이치벤처스를 설립하고 현재까지 20여 개의 초기 스타트업에 투자했다.

ⓒ각사

박은영 기자  horang00313@naver.com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은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