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2.8.18 (목)
사회적 책임 이끄는 종합인터넷신문
HOME 경제/라이프 건설·부동산
[SR건설부동산] LH 통합공공임대주택, 최초 청약 2만명 몰려…경쟁률 19대 1
  • 박은영 기자
  • 승인 2022.02.21 18:59:43
  • 댓글 0
▲과천 통합공공임대주택 조감도. ⓒLH

- 과천지식정보타운·남양주별내, 총 1,181가구 모집 2만1,945명 신청

[SRT(에스알 타임스) 박은영 기자]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지난 1월말 최초 입주자모집 공고한 통합공공임대주택의 청약접수 결과, 총 1,181가구 공급에 2만1,945명이 접수해 19대 1의 경쟁률을 보였다고 21일 밝혔다.

LH는 지난 15일부터 18일까지 과천지식정보타운 S-10BL 605호 및 남양주별내 A1-1BL 576호를 대상으로 청약접수를 실시했다. 과천지식정보타운 S-10BL에는 약 1만3,000명, 남양주별내 A1-1BL에는 약 8,800명이 신청해 각각 22대 1, 15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앞으로 LH는 ▲서류제출 대상자 발표(3월 3일) ▲서류제출 대상자 서류접수(3월 4일~11일) ▲당첨자 발표(6월 30일)를 거쳐 오는 7월 12일부터 14일까지 계약을 체결할 예정이다. 입주는 남양주가 2023년 10월, 과천이 2024년 1월 예정이다.

통합공공임대주택은 기존 영구·국민·행복주택 등 다양한 유형의 공공임대주택을 하나의 유형으로 통합한 주택이다. 입주자격이 확대돼 중위소득 150% 이하, 자산 2억9,200만원 이하인 무주택세대구성원이면 누구나 신청·입주 가능하다는 장점이 있다.

또 ‘소득연계형 임대료’ 체계를 활용해 신청세대의 소득 수준에 따라 임대료가 시중 시세의 35~90% 수준으로 다르게 책정된다는 것도 특징이다.

LH는 지난해 말 고양장항, 부천역곡 등 중형평형(전용 60~85㎡)을 도입한 선도단지 6개 블록 등 약 4천호의 사업승인을 마쳤으며, ’22년부터는 본격적으로 통합공공임대주택 사업승인을 추진할 예정이다.

LH 관계자는 “입주자격이 알기 쉬워지고, 소득수준에 따라 부담 가능한 임대료가 책정된다는 점에서 무주택 실수요자 분들의 많은 관심을 받은 것 같다“며 “앞으로 중형평형까지 공공임대주택으로 공급될 예정인 만큼 보다 쾌적하고 편안한 주거환경을 제공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박은영 기자  horang00313@naver.com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은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