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2.12.9 (금)
사회적 책임 이끄는 종합인터넷신문
HOME 경제/라이프 IT·통신
[SR전자IT] 삼성전자, 3월 16일 주총…경계현·노태문·박학규·이정배 등 사내이사 선임안 상정
  • 이정우 기자
  • 승인 2022.02.16 09:37:19
  • 댓글 0

[SRT(에스알 타임스) 이정우 기자] 삼성전자는 3월 16일 경기도 수원컨벤션센터에서 제53기 정기 주주총회를 연다고 15일 공시했다.

이번 주총에서는 경계현 삼성전자 DS부문장, 노태문 MX사업부장, 박학규 DX부문 경영지원실장, 이정배 메모리사업부장 등 사장 4명을 사내이사로 신규 선임하는 안건이 상정된다.

또 사외이사로 김한조 하나금융공익재단 이사장을 재선임하고, 한화진 국가과학기술인력개발원 석좌교수, 김준성 싱가포르투자청(GIC) 매니징 디렉터를 신규 선임하는 안건도 상정된다.

한화진 교수는 청와대 대통령실 환경비서관(2009∼2010년)과 한국환경연구원(KEI) 부원장, 국무총리실 녹색성장위원회 민간위원을 지냈다. 김준성 디렉터는 세이에셋코리아 펀드매니저, 삼성자산운용 최고정보책임자(CIO)를 역임했다.

또, 삼성전자는 주주 편의와 코로나19 상황을 감안해 지난해부터 주총장 온라인 중계를 도입했다. 3월 초 삼성전자 홈페이지를 통해 온라인 중계 시청을 위한 사전 신청 안내가 나갈 예정이다. 주주들은 별도로 마련된 사이트를 통해 온라인 중계 시청을 신청하고 안건별 질문도 등록할 수 있다. 신청 기간은 전자투표 참여 기간(3월 6일 오전 9시~15일 오후 5시)과 같다. 신청한 주주들은 주총 전과정을 실시간으로 시청하고 질문도 할 수 있다.

다만, 현행법상 주총 당일 온라인 중계를 시청하면서 주총 안건에 대해 온라인으로 투표를 하는 것은 불가능하기 때문에 사전에 전자투표를 통해 의결권을 행사하거나 의결권 대리행사를 신청해야 한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철저한 코로나19 방역 체계를 갖춰 주주들의 안전과 건강을 위해 만전을 기할 예정"이라며 "주총장에는 방역패스가 도입될 예정이고 주총장 출입에 대한 정부 지침 변경시 회사 홈페이지를 통해 안내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이정우 기자  jwlee10000@naver.com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