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2.5.18 (수)
사회적 책임 이끄는 인터넷신문
HOME 경제/라이프 IT·통신
[SR통신IT] 넷플릭스, 북미서 1년여만에 요금인상 
  • 이수일 기자
  • 승인 2022.01.16 18:44:38
  • 댓글 0

- “회원 예산에 맞게 다양한 옵션 제공” 설명

[SRT(에스알 타임스) 이수일 기자] 미국 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 업체 넷플릭스가 북미지역에서 1년여 만에 요금인상에 나선다. 

15일(현지시간) 로이터통신 등에 따르면 넷플릭스는 미국과 캐나다에서 월 구독료를 인상한다. 미국은 베이직이 1달러, 스탠더드가 1.5달러, 프리미엄이 2달러 각각 오른다. 캐나다는 베이직은 변동 없지만 스탠더드와 프리미엄이 각각 1.5달러, 2달러 인상된다.

두 명이 동시에 이용할 수 있는 스탠더드 요금제를 기준으로 미국은 15.49달러, 캐나다는 16.49달러로 인상됐다.

넷플릭스가 북미에서 이 같이 월 구독료를 올린 것은 2020년 10월 말 이후 1년 2개월만이다. 넷플릭스의 글로벌 세계 가입자(2억1,350만명) 중 북미 고객은 7,400만명에 이른다.

넷플릭스는 요금 인상에 대해 “회원들이 예산에 맞는 가격을 선택할 수 있도록 다양한 옵션을 제공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로이터통신은 스트리밍 시장 경쟁이 치열해지자 넷플릭스가 콘텐츠 투자 비용을 확보하기 위해 월 구독료를 인상했다고 분석했다. 

 

이수일 기자  mayshia@naver.com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수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