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2.11.29 (화)
사회적 책임 이끄는 종합인터넷신문
HOME 경제/라이프 금융·증권
[SR금융] 작년 11월 국내은행 연체율 0.25%…한 달 새 0.01%p↑
  • 전근홍 기자
  • 승인 2022.01.13 16:26:22
  • 댓글 0
ⓒKBS뉴스화면 캡처

[SRT(에스알 타임스) 전근홍 기자] 작년 11월 국내은행의 원화 대출 연체율이 전 달보다 0.01%포인트 상승했다.

13일 금융감독원이 발표한 ‘11월 말 국내은행의 원화 대출 연체율 현황(잠정)’을 보면 한 달 이상 원리금을 연체한 원화 대출의 연체율은 전 달보다 0.01%포인트 오른 0.25%로 집계됐다.

11월 새로 발생한 연체액은 9,000억원으로 전 달과 비슷한 규모였다. 연체 채권 정리 규모는 전 달 보다 1,000억원 늘어난 7,000억원 수준이다.

가계대출 연체율은 0.18%로 10월보다 0.01%포인트 상승했다. 이 가운데 주택담보대출 연체율은 전달과 같은 0.11%였다. 신용대출 등 주택담보대출을 제외한 가계대출의 연체율은 0.36%로 전달보다 0.03%포인트 올랐다.

기업대출 연체율은 0.31%를 보여 전 달보다 0.01%포인트 올랐다. 대기업대출 연체율(0.24%)은 한 달 전보다 0.01%포인트 하락했지만, 중소기업대출 연체율(0.33%)은 0.01%포인트 올랐다.

전근홍 기자  jgh2174@naver.com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근홍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