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2.5.19 (목)
사회적 책임 이끄는 인터넷신문
HOME 경제/라이프 건설·부동산
[신년사] 김현준 LH 사장 "해현경장의 정신으로 국민 기대 이상의 혁신 이루겠다"
  • 이정우 기자
  • 승인 2022.01.03 15:43:55
  • 댓글 0
▲김현준 한국토지주택공사(LH) 사장이 3일 LH 본사에서 열린 시무식에서 신년사를 하고 있다. ⓒLH

[SRT(에스알 타임스) 이정우 기자] 김현준 한국토지주택공사(LH) 사장은 3일 “막중한 정책사업과 내부 혁신을 지속해야 하는 어려운 상황에서도 거문고의 줄을 팽팽하게 고쳐 맨다는 '해현경장'(解弦更張)의 정신으로 국민 기대 이상의 혁신을 통해 2022년을 새로운 도약의 해로 만들어가자고”고 당부했다.

김 사장은 이날 LH 본사에서 열린 신년사에서 이같이 밝히며 "주택공급 확대 등 정부정책을 차질없이 수행하면서 국민 눈높이에 맞는 혁신을 지속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그는 올해 인플레이션과 코로나 변이 바이러스 확산 등 불확실성이 높은 대외 환경과 3기 신도시 보상 등 주택공급 확대정책 본격화로 역대 최대인 40조원의 사업비를 투입해야 하는 어려운 대내 환경에서 4가지 주요 경영방향을 내놨다.

먼저, 김 사장은 주택공급 확대, 국토균형발전 등 성공적인 정책수행에 전사적 역량을 결집하자고 당부했다. 그는 "최근의 부동산 시장 하향 안정세를 안착시키기 위해 3기 신도시, 2.4대책 등 수도권 주택공급 확대를 지속 추진하고, 매입임대 등을 활용한 전세형 주택공급에 매진하는 한편, 도시첨단산업단지 및 K-스마트도시, K-산업단지 조성을 통해 국토균형발전과 민간 해외진출도 지원하자"고 강조했다.

또, 김 사장은 생애주기·가구·지역별 수요맞춤형 주택 공급을 넘어 새로운 도시·주택의 사업모델을 만들자고 제안했다. 그는 "인구·사회적 환경 변화와 포스트 코로나, 탄소중립 등 거대한 전환을 담아낼 수 있는 미래형 도시와 주택 모델을 선제적으로 만들어 국민의 기대를 충족시키고, 도심 역세권 청년 대안주택 및 디지털트윈·도시개발 BIM(Building Information Modeling) 등 신기술을 활용한 미래형 스마트 도시를 조성하겠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김 사장은 국민이 만족할 수 있는 수준 높은 주거복지 서비스를 제공할 것을 주문했다. 그는 "LH가 60년간 쌓아온 노하우를 기반으로 국민의 입장에서 고민해 공공주택 하자보수 혁신, 주택품질 개선, 주거복지 정보제공 시스템 고도화 등 대국민 서비스 제고에 직원들의 창의력이 십분 발휘되도록 노력하자"고 당부했다.

뿐만 아니라 김 사장은 2022년을 ESG 경영의 원년으로 삼아 ESG 경영을 통해 지속가능성을 높여나가야 한다고 했다. 그는 "지속가능성이 담보된 제로에너지 도시와 주택을 확대하고, 중소기업과의 동반성장 및 근로자·입주민 안전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공정·청렴·투명의 윤리경영 문화를 전사로 확산시키는 ESG 경영을 도입하고, LH의 지속가능성을 제고하기 위한 재무건전성 관리도 강화하겠다"고 설명했다.

LH는 이러한 신년사 내용을 구체화해 이달 중 업무계획 보고를 완료하고, 본격적인 사업추진에 나설 계획이다.

이정우 기자  jwlee10000@naver.com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