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2.12.8 (목)
사회적 책임 이끄는 종합인터넷신문
HOME 경제/라이프
[SR산업] SK지오센트릭, 日도쿠야마와 '울산 반도체 세정제' 법인 설립
  • 최형호 기자
  • 승인 2021.12.29 14:31:23
  • 댓글 0
▲최안섭 SK지오센트릭 전략본부장(왼쪽)과 도쿠야마사노무라 히로시 전자재료부문장이 합작법인 설립 계약서를 들고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SK지오센트릭

[SRT(에스알 타임스) 최형호 기자] SK지오센트릭은 일본 화학전문기업 도쿠야마 사와 약 1,200억원을 공동 투자해 연간 3만톤 수준의 반도체용 고순도 IPA 생산·판매 합작법인을 울산에 설립한다고 29일 밝혔다. 

양 사의 투자금액 및 지분 비율은 50대50이며, 2023년 완공 및 시험 가동을 시작해 2024년 상업 생산에 들어갈 예정이다.

양 사는 이번 협력에 따라 도쿠야마 사는 관련 제조 기술과 SK지오센트릭은 원료 수급 및 공정 운영, 마케팅 등을 각각 제공하기로 했다. 양 사는 이를 바탕으로 국내 고순도 IPA시장에서 큰 시너지를 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고순도 IPA는 강한 증발성을 가진 용제로 전자산업, 특히 반도체 제조 공정에서 웨이퍼 세척 용도로 주로 사용되는 소재이며, LCD 제조용 세정제로도 쓰인다. 

특히 고순도 IPA 시장은 5G, IoT, AI, DX(Digital Transformation)와 같은 최첨단 기술 발전과 함께 반도체 산업에서만 연평균 약 8% 수준의 꾸준한 성장이 예상된다. 이에 힘입어 반도체 제조에 사용되는 고순도 IPA 수요 또한 지속적으로 증가할 것으로 업계는 예측하고 있다.

이곳에서 합작사는 품질 및 원가 경쟁력을 확보한 고순도 IPA를 생산하게 된다. 특히, 양사는 폐기물 및 유틸리티 저감 설비를 적용한 친환경 공정으로 고순도 IPA를 생산할 예정이다.

최안섭 SK지오센트릭 전략본부장은 “미래 성장 산업을 위한 고부가 제품을 지속 개발하고, 친환경 기술을 꾸준히 확보하여 고객이 필요로 하는 가치를 함께 높여 나가겠다” 고 말했다.

최형호 기자  chh0580@daum.net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형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