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2.10.5 (수)
사회적 책임 이끄는 종합인터넷신문
HOME 경제/라이프 IT·통신
[SR전자IT] 정기 임원 인사 단행 삼성디스플레이 “미래 동력 확보 인물 중용” 
  • 이수일 기자
  • 승인 2021.12.09 17:38:19
  • 댓글 0
ⓒ삼성디스플레이

- 3년째 여성 인력 발탁 기조 이어져

[SRT(에스알 타임스) 이수일 기자] 삼성디스플레이는 9일 부사장(8명)·상무(14명)·마스터(2명) 등 총 24명을 승진시키는 2022년 정기 임원 인사를 단행했다고 밝혔다.

삼성디스플레이는 불확실한 경영환경 속에서 디스플레이 시장 지배력을 강화하고 미래 성장동력 확보에 기여한 인물들을 부사장으로 중용했다고 설명했다. 성과주의 원칙을 적용해 경영성과 창출 능력과 성장 잠재력을 겸비한 차세대 리더들을 임원으로 승진 조치했다는 것이 삼성디스플레이의 설명이다.

김창식 경영지원실 IP팀장은 부사장으로 승진됐다. 지식재산권(IP) 전문 변호사로 특허괴물 등 외부의 특허침해 소송을 효과적으로 방어한 공로를 인정 받았다.

박지용 중소형디스플레이사업부 PA팀장은 디스플레이 백플레인 기술 전문성을 토대로 신기술이 집약된 플래그십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패널 적기개발을 주도했다.

이관희 중소형디스플레이사업부 공정개발팀장은 OLED 유기재료 전문가로 장수명·고효율 발광재료 개발 및 저전력·고성능 OLED 패널 신공법 개발을 주도했다.

최열 중소형디스플레이사업부 모듈개발팀장은 젊은 경영진을 조기 육성할 수 있는 삼성형 패스트 트랙을 통해 40대 고위 임원(부사장)으로 등극했다. 모듈 공정기술 전문가로 베트남 법인의 모듈 기술 역량을 고도화하고, 신공법 및 재료 개발에 힘썼다.

이밖에 이동원 중소형디스플레이사업부 SDT법인장 등 4명도 부사장으로 승진했다.

여성 인력 발탁 기조는 3년째 이어졌다. 손서영 중소형디스플레이사업부 A영업그룹장은 미주영업 전문가로 대형 고객사들과의 네트워크 및 영업 능력을 바탕으로 중소형 패널 매출 극대화에 기여해 상무로 승진했다.

디스플레이 기술 선도기업의 위상을 강화한 인물은 마스터로 선임됐다. 이번 인사에서는 안성국 중소형디스플레이사업부 폴더블개발팀 마스터와 임준형 디스플레이연구소 공정연구팀 마스터 등 2명이다. 안 마스터는 고분자재료 전문가로 폴더블 혁신제품의 부품개발 주도했고, 임 마스터는 차세대 산화물 소자 개발을 통한 패널 경쟁력 제고에 기여했다.

삼성디스플레이 관계자는 “연구개발(R&D), 제조기술, 영업 등 각 부문에서 핵심인력을 발탁해 미래 성장 기반을 마련하고 사업 포트폴리오 다변화에 대비했다”며 “조만간 조직개편과 보직인사를 실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삼성디스플레이 승진자 명단

◆부사장 승진 ▲김창식 ▲박지용 ▲이관희 ▲이동원 ▲조성찬 ▲최순호 ▲최열 ▲최재범

◆상무 승진 ▲김현철 ▲배의찬 ▲백승인 ▲손서영 ▲송근규 ▲이홍로 ▲임순규 ▲임영재 ▲정석우 ▲조용열 ▲최길재 ▲최용석 ▲한상진 ▲허종무

◆마스터 선임 ▲안성국 ▲임준형

이수일 기자  mayshia@naver.com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수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