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2.5.17 (화)
사회적 책임 이끄는 인터넷신문
HOME 경제/라이프
[SR산업] 한수원, 체코 및 폴란드 원전 수주 '팀코리아' 회의 개최
  • 이두열 기자
  • 승인 2021.11.22 18:00:52
  • 댓글 0
▲한국전력기술, 한전원자력연료, 한전KPS, 두산중공업 등 팀코리아 관계자들이 22일 경북 경주시 한국수력원자력 본사에서 열린 '팀코리아 수주 전략회의'에 참석했다. ⓒ한국수력원자력

- 체코·폴란드 원전 수주 가능성 높이기 위한 활동 계획 논의

[SRT(에스알 타임스) 이두열 기자] 한국수력원자력이 22일 체코와 폴란드 원전 수주 경쟁력 우위 확보를 위한 ‘팀코리아 수주 전략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경북 경주시 한수원 본사에서 열린 회의에는 한국전력기술, 한전원자력연료, 한전KPS, 두산중공업, 대우건설 등 팀코리아 관련 기관과 업체 관계자들이 참석해, 체코와 폴란드의 원전 수주 가능성을 높이기 위한 활동 계획 등을 논의했다.

체코 두코바니 신규원전사업 추진을 위한 사업자 선정과정의 하나로 지난 6월 개시된 안보평가 절차에 따라, 한수원은 안보평가 답변서 최종 검토를 마무리하고 이달 말 제출을 앞두고 있다. 한수원은 안보평가 답변서를 통해 체코의 국익과 안보 요건을 충족하는 최적의 잠재공급사임을 증명할 예정이다.

한수원은 이번에 추진 중인 입찰 절차가 큰 변수 없이 예정대로 진행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신규원전 사업 일정 계획이 변동 없이 진행될 경우, 오는 2022년 6월 말까지 입찰서를 제출할 예정이다.

한수원은 폴란드 신규원전사업에도 뛰어들었다. 지난 4일 문재인 대통령과 V4(체코·폴란드·슬로바키아·헝가리 등 비세그라드 그룹) 간 정상회의에 이어 같은 달 5일 문승욱 산업통상자원부 장관과 정재훈 한수원 사장은 폴란드를 방문해 피오트르 나임스키(Piotr Naimski) 폴란드 에너지인프라 특임대사와 면담을 하고 폴란드 원전사업 참여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문 장관은 면담을 통해 폴란드 원자력 도입 계획에 대한 한국 정부의 지지와 함께 폴란드 원전사업 참여에 대한 의지를 밝혔다. 또, 내년 1분기까지 원전사업 참여 제안서를 제출할 계획이다.

한수원은 폴란드 원자력 계획에 부합하는 최적의 제안서를 제출하기 위해 제안서를 기술, 사업비, 공정, 재원조달, 사업관리 분야 등으로 구성할 예정이다. 폴란드 정부에서 관심을 갖고 있는 현지화, 기술이전, 인력양성 등에 대해서도 구체적인 방안을 제시할 계획이다.

남요식 한수원 성장사업본부장은 “체코와 폴란드 신규원전사업을 위한 잠재공급사 중 자사는 기술, 경제성, 사업역량, 재원조달 등 모든 측면에서 최고의 경쟁력을 갖췄다”며 “지난 5개월 동안 준비한 체코 안보평가 답변서 제출에 이어, 조만간 개시될 본입찰과 폴란드 원전사업 참여 제안서 제출을 성공적으로 이끌어 두 사업 모두 수주에 성공할 수 있도록 팀코리아가 힘을 모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두열 기자  headfever2210@gmail.com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두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