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2.6.30 (목)
사회적 책임 이끄는 종합인터넷신문
HOME 사회공헌 산업
[SR사회공헌] 하이트진로, 청년자립 지원사업 ‘빵그레’ 2호점 정식오픈
  • 박은영 기자
  • 승인 2021.10.19 14:16:46
  • 댓글 0
▲청년자립 지원사업 빵그레 2호점 개소식 행사 중 김인규 하이트진로 대표(뒷줄 가운데)를 포함한 관계자들과 자활근로 청년들이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하이트진로

- 광주광역시·광주동구지역자활센터와 빵그레 광주점 운영

- 2호점 오픈 기념해 매출 연동 기부

- 고객 대상 굿즈 증정 이벤트도 진행

[SRT(에스알 타임스) 박은영 기자] 하이트진로가 청년들의 꿈과 희망을 응원하고자 기획한 청년자립 지원사업 ‘빵그레’ 2호점이 정식으로 문을 열었다. ‘빵그레’ 2호점은 광주광역시 동구 서석동에 위치한다.

하이트진로는 광주광역시, 광주동구지역자활센터와 함께 베이커리 카페 빵그레 2호점의 정식 오픈을 알리는 개소식을 진행했다고 19일 밝혔다.

개소식에는 김인규 하이트진로 대표를 비롯해 김종효 광주광역시 행정부시장, 임택 동구청장, 광주동구지역자활센터 이수정 센터장 등 관계자와 지역 주민들이 참석했다. 빵그레 오픈을 축하하고 청년들에게 희망의 메시지를 전달했다.

지난달 가오픈해 시범운영을 시작한 빵그레 2호점은 제빵, 바리스타 교육을 이수한 7명의 청년들이 직접 빵과 음료를 만들어 판매할 예정이다.

빵그레 2호점 한 달 간 매출의 20%를 사회적 독립을 준비 중인 지역 청년들을 위해 기부할 예정이다. 기부금은 광주동구지역자활센터에서 빵그레 자활근로 청년들과 같은 꿈을 가진 이들을 위해 제과, 제빵 자격증 취득 관련 교육 비용에 사용된다.

이외에도 빵그레 2호점 방문객 중 2만5,000원 이상 구매 고객에 하이트진로가 지원한 인기 굿즈를 증정하는 ‘오픈 기념 이벤트’도 열흘간 진행한다.

빵그레 2호점에서 근무중인 정소나(26)씨는 “하이트진로와 광주동구지역자활센터 덕분에 평소 관심있던 제과제빵과 바리스타 기술을 배우고, 활용할 수 있는 기회를 얻게 되어 기쁘다”며 “실질적인 기술 전수 등 다양한 지원을 받고 있는 만큼 베이커리 운영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인규 하이트진로 대표는 “빵그레가 청년자립 지원사업 성공 모델로 자리매김하고 광주광역시와 함께 2호점을 정식 오픈하게 되어 의미 있게 생각한다”며 “100년 역사를 가진 주류기업으로서 청년들이 꿈을 갖고 사회적 자립을 이룰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과 노력을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빵그레 사업은 2020년 하이트진로와 공공기관이 자활청년들의 자립과 꿈 실현을 돕기 위해 기획한 청년자립 지원사업이다. 지난해 5월, 창원에 1호점을 오픈했다.

박은영 기자  horang00313@naver.com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은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