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2.7.4 (월)
사회적 책임 이끄는 종합인터넷신문
HOME 경제/라이프
[SR산업] HMM "미주 이어 호주노선에도 선복 우선 제공"
  • 최형호 기자
  • 승인 2021.10.11 16:11:59
  • 댓글 0
▲HMM은 농림축산식품부에 미주노선에 이어 호주노선에도 11월부터 선복을 우선 제공한다. ⓒHMM

[SRT(에스알 타임스) 최형호 기자] HMM은 농림축산식품부에 미주노선에 이어 호주노선에도 11월부터 선복을 우선 제공한다고 11일 밝혔다.

HMM은 지난 7월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와 '수출 농수산식품 해상운송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는 등 선복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국내 농식품 수출업체에게 미주 노선 전용 선복을 월 200TEU씩 제공해 왔다.

이번 협력으로 HMM은 11월부터 호주(시드니·멜버른·브리즈번) 노선에도 월 36TEU의 농식품 전용 선복을 제공하기로 했다. 이는 호주 신선 농식품 선복 수요량(11~12월)의 약 79%에 해당된다. 주요 수출품(신선농식품)은 버섯류·김치·배·만두 등이다. 협력 기간은 오는 12월까지이며, 상호협의를 통해 운영 기간 연장·선복 확대 등을 검토할 방침이다.

HMM 관계자는 "원활한 선복 제공을 통한 국내 농수산식품기업의 안정적인 수출을 적극 지원하겠다"며 "대표 국적선사로서 책임감을 갖고, 유관기관과의 지속적인 협력을 통해 대한민국 수출 경쟁력 제고에 기여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최형호 기자  chh0580@daum.net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형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